Skip to the content

SKT, 중소벤처기업의 Idea 공동 사업화 추진

– ‘Open Idea+ Festival’ 개최 통해 발굴한 게임어바웃社 등의 신규사업 Idea 2건 공동 사업화
– 연내에 상시적인 개방적 협업 시스템 구축 통해 상생협력 강화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金信培, www.sktelecom.com)이 `Web 2.0’ 의 `개방’ 과 `참여’의
정신을 상생협력과 접목시킨 `Open ldea+ Festival’ 을 통해 발굴한 중소 벤처기업의 사업 Idea 를 공동 사업화 하는 등 상생협력을 강화한다.

SK텔레콤은 국내 중소 벤처기업의 창의적 아이디어를 제안받아 공동 사업화하기 위해 지난 4월 개최한 ‘Open Idea+ Festival’에 77개 벤처기업이 참여하여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안 했으며, 그 중 사내외 전문가 심사 및 지적재산권 심사를 통해 2건을 최우선 사업화 과제로 선정하고 공동 사업화에 착수한다고 14일 밝혔다.

공동 사업화 대상 아이템은 대상을 수상한 게임어바웃社(대표 윤재민)가 제안한 Role Playing Game 관련 아이디어와 최우수상을 수상한 GS텔레텍社(대표 고영숙)가 제안한 ‘온/오프라인 아바타’ 관련 아이디어이다.

SK텔레콤은 이와 관련 김신배 사장 및 수상기업 대표 등이 참여한 가운데 14일 오전 워커힐 호텔에서 시상식을 개최하며, 대상을 받은 게임어바웃社에게는 3천만원을, 최우수상을 받은 GS텔레텍社에게는 1천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또한, 이날 두 회사 이외에 12개 업체가 우수상(상금 각 300만원)을 받았으며, 장려상
수상자로 선정된 15개 업체에게는 별도 시상 행사를 통해 각 100만원 상당의 부상이 수여되는 등 총 34업체에 9,100만원 상당의 상금이 수여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