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베트남 그린 썸머 캠페인 참여

– 대학생 자원봉사단 Sunny와 청소년 자원봉사단, 9박 10일간 베트남 농촌마을의 도로 보수, 무주택자 집짓기, 아동 대상 영어교육 등 다양한 봉사활동
– 단순 해외자원봉사 차원을 넘어 한국 알리기는 물론, 세계 각국의 청소년, 대학생들과 문화교류까지…

SK텔레콤은 자원봉사 문화의 해외 확산을 위해 베트남에서 그린 썸머 캠페인에 참여하여 대학생, 청소년 해외자원봉사를 실시한다. 사진은 지난 7월 12일 출발한 1차 Sunny 해외자원봉사단의 문화교류와 자원봉사활동 모습

SK텔레콤 대학생 자원봉사단인 Sunny(써니)와 청소년 자원봉사단은 베트남에서 그린 썸머 캠페인에 참여하여 세계 각국의 대학생들과 함께 자원봉사 활동을 실시한다.

베트남 공산당 청년동맹(Youth Union)이 주관하는 베트남 그린 썸머 캠페인(Green Summer Campaign)은, 베트남 전쟁시 국가 재건을 위해 일어섰던 녹색셔츠 전사들의 정신을 기리면서 1994년부터 매년 여름에 진행된 베트남 청소년 자원봉사 프로그램으로, 베트남전 피해지역을 중심으로 집짓기, 도로 보수 등 환경개선활동과 교육 자원봉사 등을 실시한다. 베트남 청소년들 외에도 미국, 프랑스, 일본 등 세계 여러 나라의 청소년들이 참여한다.

SK텔레콤은 대학생 자원봉사단인 Sunny와 청소년 자원봉사단을 통해 2004년부터 매년 해외 자원봉사 활동을 진행해 왔으며, 이번 그린 썸머 캠페인에는 2007년 초에 있었던 해외자원봉사 때 베트남 공산당 청년동맹과의 문화교류를 통해 맺은 인연을 바탕으로 행사에 참여하게 되었다.

이번 베트남 자원봉사는 Sunny 회원들 중 2007년 우수 자원봉사자로 선정된 대학생 40명과 우수 자원봉사 청소년 16명이 참가하는데, 1차(20명)는 7월 12일에서 7월 22일까지, 2차(36명)는 8월 7일부터 17일까지, 각각 9박 10일 동안 베트남 벤쩨(Ben Tre)에서 도로 보수, 무주택자 집짓기, 농장체험 및 아동 대상으로 영어교육 자원봉사 활동 등을 진행한다. 청소년 자원봉사는 자원봉사 전문 NGO인 볼런티어 21과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이전에도 베트남을 비롯, 몽골, 방글라데시 등에서 청소년 및 대학생 해외자원봉사 활동이 있었지만, 이번 행사는 베트남에서 열리는 국제적인 자원봉사행사에 한국을 대표하여 참가, 베트남 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싱가포르 청소년 및 대학생들과 문화교류를 통한 민간외교를 펼친다는데 의의가 있다.

SK텔레콤 대학생 자원봉사단 Sunny는 2003년 ‘대학생 자원봉사 문화조성’ 이라는 Vision을 가지고 설립되어, 2007년 7월 현재 300개의 자원봉사 커뮤니티와 4만 3천여명의 회원을 갖춘 단체로 성장하였다. Sunny의 온라인 커뮤니티인 Besunny.com은 사회/자원봉사 단체 사이트 1위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랭키닷컴, 2006년 누계)

SK텔레콤 홍보실장 조중래 상무는 “해외 지역 청소년, 대학생들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해외 자원봉사 문화확산은 물론, 문화교류를 통한 대한민국 알리기와 우호도 증진에 기여하는 민간외교를 펼쳐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