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와이브로 웨이브2 기술로 풀 HD급 영상 전송 시연 성공

– 와이브로 웨이브2 기술 이용, 실시간 풀 HD급 영상 전송 사내 시연
– 올 하반기 서울 전역 네트워크 구축과 동시에 신규 요금제, 다양한 단말기 출시 예정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金信培,, www.sktelecom.com)이 와이브로 웨이브2 기술을 이용하여 HD화질의 영상을 실시간으로 전송하고 재생하는데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SK텔레콤은 22일 분당 네트웍 기술원에서 와이브로 웨이브2 시연회를 열고 업그레이드 된 와이브로 기술을 테스트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이전까지 와이브로 웨이브2 장비 개발과 동시에 서비스 활성화에 나서겠다고 발표해온 바 있어 이번 시연회에 특히 많은 관심이 모아졌다.

SK텔레콤이 이번에 시연한 와이브로 웨이브2는 4세대 통신 기술의 핵심 기술인 다중송수신 기술(MIMO:Multiple Input Multiple Output)을 적용하여 현재 제공 중인 서비스 대비 최대 2배의 데이터 전송 속도를 제공한다. 이론적 최대치로는 하향 최대 37.44Mbps, 상향 최대 10.08Mbps의 데이터 송수신 속도를 구현할 수 있는데, 이는 4MB크기의 MP3 파일 하나를 0.85초에, 700 MB 크기의 영화 한 편을 2분 30초에 다운 받을 수 있는 속도이다.

SK텔레콤은 와이브로 웨이브2기술을 통해 SD 및 HD 화질은 물론 풀 HD 화질의 영상서비스를 실시간으로 즐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웨이브2 장비로 상용 서비스를 앞두고 있는 해외 사업자와 제휴를 통해 향후 해외 인터넷 로밍 서비스 제공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현재 SK텔레콤은 23개시 56개 핫존에서 T LOGIN 통합 단말기를 통해 와이브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6월 30일 이전까지 가입할 경우에는 6개월간 와이브로를 무제한으로 무료 이용할 수 있는 (HSDPA 요금 별도) 프로모션을 시행 중이다.

SK텔레콤은 올해 하반기 내로 와이브로 웨이브2 네트워크를 서울 전역에 구축하여 수도권을 중심으로 집중적인 마케팅을 실시할 방침이다. 또한 망 구축과 동시에 USB모뎀, 소형 디지털기기 등의 다양한 단말기를 출시하고 현재 HSDPA 기반의 T LOGIN보다 저렴한 수준으로 와이브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신규 요금제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 와이브로사업팀 유종오 팀장은 “와이브로 웨이브2 상용화 기술 개발로 본격적인 와이브로 사업진행이 가능해졌다”며, “서울 전역 와이브로 망 구축과 동시에 하반기 내 신규 요금제 및 다양한 단말기를 출시하여 와이브로에 대한 기대 수요를 충족하고, 서비스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