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안드로이드 기반 폰에서도 「T스토어」 이용하세요!

– 안드로이드마켓과 T스토어 모두 이용할 수 있어 고객 편익 향상
– `모토로이` 고객은 자동 팝업 화면 통해 T스토어 설치 가능
– 3월 이후 출시되는 모든 스마트폰에 T스토어, 네이트 등 SKT만의 차별화된 서비스 기본 탑재

SK텔레콤의 안드로이드 OS(운영체제) 기반 스마트폰 고객은 구글의 안드로이드
마켓은 물론, 국내 최초의 모바일 오픈 마켓인 T스토어까지 이용이 가능해져 다양한 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이달 10일 출시된 국내 첫 안드로이드 OS 기반의 스마트폰인 ’모토로이’를 시작으로 향후 출시하는 모든 스마트폰 고객들이T스토어를 이용할 수 있다고 18일 밝혔다.

SK텔레콤은 18일부터 ’모토로이’ 이용 고객들에게 ’펌웨어 원격 업그레이드’(FOTA : Firmware Over The Air) 방식을 통해 T스토어 탑재를 지원한다. 고객은 본인의 단말기에 뜨는 팝업 메시지에 동의함으로써 편리하게 T스토어를 설치할 수 있으며, 다운로드시 데이터통화료는 발생하지 않는다.
(*펌웨어 : 하드웨어와 OS를 연결하는 계층, 펌웨어는 메모리 상에서 일반 프로그램들이 자리할 수 없는 고정된 영역에 존재하기 때문에 특별한 방식으로 다운로드되고 실행됨)

또한 2월말부터는 T맵(네비게이션), 멜론(음악포탈), 네이트(무선WAP포탈) 등 SK텔레콤만의 특화된 서비스도 같은 방식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3월 이후부터 출시되는 모든 스마트폰에는 T스토어를 포함한 SK텔레콤의 특화서비스를 기본으로 탑재해 출시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올해 15종의 스마트폰 200만대 이상을 출시하고, 그 중 12~13종을 안드로이드 OS로 한다고 밝힌 만큼, 이번 조치는 안드로이드마켓과 T스토어 이용 고객이 대폭 증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SK텔레콤은 안드로이드마켓과 T스토어에 입점하는 어플리케이션의 경쟁력을 높여 고객들의 이용을 더욱 활성화시키기 위해 어플리케이션 개발자를 위한 포럼 개최, 공모전, 산학 연계 커리큘럼 개설 등 다양한 개발자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SK텔레콤 이진우 데이터사업본부장은 “현재 진행중인 안드로이드 어플리케이션 공모전에 천 명이 넘는 국내 개발자들이 참여 의사를 표시하는 등 최근 국내에 오픈된 안드로이드마켓에 대한 개발자들의 열기가 뜨겁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