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힐리오 CEO에 설원희 사장

SK텔레콤의 미국 이동통신 사업인 힐리오(Helio)는 이사회를 통해 설원희 사장(President & COO)을 신임 CEO로 선임했다고 29일(현지시각 28일) 발표했다.

힐리오는 지난 3년간 혁신적인 모바일 서비스를 통해 성공적으로 미국시장에 안착했고, 그간의 성과에 기반하여 더욱 성공적으로 나아가기 위한 변화의 시기가 도래했다며, 선임 배경에 대해서는 제품 및 서비스 개발, 전략기획 및 인력 관리 등 사업 전반에 걸쳐 입증된 설 사장의 리더십을 인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설원희 신임 힐리오 사장은 그 동안 힐리오의 COO(Chief Operating Officer)로서 마케팅 부문을 총괄 담당 해 왔으며, 멀티미디어에서 m-commerce에까지 이르는 다양한 무선 데이터 사업 분야에서 SK텔레콤이 세계적인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핵심 역할과 리더십을 발휘해 왔다.

한편, 기존 CEO였던 스카이 데이톤(Sky Dayton)은 창업 멤버로서 힐리오가 지속적인 성장 궤도에 안착할 수 있도록 노력한 것을 인정받아, 향후 힐리오 이사회 의장(Chairman, Board of Director)으로서 장기 사업 전략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