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휴대폰 자선냄비 캠페인 모금액 구세군에 기부

– 휴대전화로 기부한 고객의 기부금 및 sk텔레콤 후원금 5천 2백만원 구세군에 기부
– 결식아동돕기, 장학금 및 공부방 지원 등 청소년 후원 사업에 사용할 예정

SK텔레콤(사장 金信培, www.sktelecom.com)은 15일 서울 정동의 구세군 대한본영 대회의실에서 휴대폰 자선냄비 캠페인을 통해 모아진 고객의 기부금과 SK텔레콤 후원금 5천 2백만 원의 모금액을 구세군에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왼쪽부터 구세군 대한본영 전광표 사령관, SK텔레콤 고객대표 2명, SK텔레콤 C&I 기획실장 김수일 상무

SK텔레콤(사장 金信培, www.sktelecom.com)이 연말연시를 맞아 구세군과 함께 진행한 휴대폰 자선냄비 캠페인의 모금액 5천 2백 만원을 구세군 대한본영(사령관 전광표, www.salvationarmy.or.kr)에 기부하는 전달식을 1월 15일 가졌다.

지난 12월 1일부터 24일까지 진행한 휴대폰 자선냄비 캠페인은 휴대전화로 무선인터넷에 접속해 현금이나 고객이 적립한 각종 포인트(레인보우 포인트, OK캐시백 포인트 등)로 기부를 할 수 있는 모바일 기부 프로그램이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모아진 고객의 기부금과 SK텔레콤의 후원금은 총 5천 2백 만원으로 모금액은 결식아동돕기, 장학금 및 공부방 지원 등 청소년 후원 사업에 사용할 예정이다.

김수일 SK텔레콤 C&I기획실장은 “고객과 SK텔레콤이 함께 모은 작은 정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소년들을 도울 수 있게 되어 기쁘다.” 라며, “향후에도 무선 인터넷 네이트를 통해 고객들이 우리 사회의 소외계층과 따뜻하고 아름다운 마음을 나눌 수 있는 기회를 많이 만들어 갈 계획” 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세군대한본영 전광표 사령관은 “이번 캠페인은 휴대폰 자선냄비 시대를 연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 며 “이번 캠페인을 계기로 많은 사람들이 휴대폰 모금에 관심을 가지고 앞으로 휴대폰 자선냄비가 활성화 되기를 기대한다” 고 전했다.

이날 전달식은 서울 정동에 위치한 구세군대한본영 대회의실에서 오전 10시부터 진행되었으며, 김수일 SK텔레콤 C&I기획실장과 구세군대한본영 전광표 사령관외에도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2명의 SK텔레콤 고객이 함께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