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망내할인 상품 청소년 전용 상한 요금제 고객까지 확대

– 대상 고객 약 240만 명 음성/영상통화료 50% 할인 상품 가입 가능

” 기본료 15,000원에 상한금액 25,000원을 설정하여 음성통화 60분, 문자 540건을 무료로 쓰는 팅500요금제 가입고객인 중학생 T군 (15세). T군은 앞으로 친구들과 더 많이 얘기할 수 있게 되어 마음이 흐뭇하다. 이제부터 SK텔레콤의 팅 상한 요금제 가입고객은 월 1천원에 가입자간 음성/영상 통화료 50% 할인 상품인 ’T끼리 T내는 요금’에 가입할 수 있기 때문이다.”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 김신배, www.sktelecom.com)이 망내 통화 시 음성/영상 통화료를 50% 할인해 주는 ’T끼리 T내는 요금’을 팅 상한요금제 가입자 및 복지요금제 가입 고객에게도 확대 적용한다고 7일 밝혔다. 월 기본료는 1천원이며 1월 7일부터 가입 가능하다.

이에 따라 SK텔레콤 청소년 전용 상한요금제 및 복지요금제 가입 고객 약 240만 명도 가입자간 통화료 할인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된다.

이번 망내 할인상품 확대 적용에 따라 ’T끼리 T내는 요금’ 상품 가입 가능 요금제는 팅100, 팅500, 팅별, 팅문자프리미엄, 팅문자무제한, 자녀안심 등 청소년 전용 상한 요금제와 복지160, 복지220 가입자 등 장애우 대상 요금제이다.

SK텔레콤 이순건 마케팅기획본부장은 “가입자간 통화상품 확대 적용으로 청소년 고객의 혜택이 확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향후에도 고객가치를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