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베트남과의 행복한 상생 지속

– 올해로 12년째 되는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을 통해 총 2,500여명의 베트남 어린이들에게 밝은 미래를 선물
– 29일 호치민 시립도서관내 SK텔레콤 문고 오픈으로 교육 인프라 지원을 통한 베트남 지역사회와의 동반성장 지속

SK텔레콤(사장 김신배, www.sktelecom.com)은 5월 26일부터 6월 3일까지 베트남 응예안(Nghe An)에서 세민얼굴기형돕기회(회장 백롱민 박사)와 함께 올해로 12년째를 맞는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사업’을 추진하며, 29일에는 호치민 시립도서관내에 ’SK텔레콤 문고’를 오픈하는 등 다양한 베트남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베트남에서 S-Fone 사업을 통해 현재 2백만명이 넘는 이동통신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성공적인 글로벌 사업 추진과 함께, 세계 기업 시민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고 인류의 행복에 기여하겠다는 기업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SK텔레콤은 베트남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올해로 12년째를 맞이하는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Operation Smile)’의 경우는 ’세민얼굴기형돕기회(Smile for Children)’와 함께 1996년부터 매년 구순/구개열과 같은 안면기형 어린이를 무료로 수술해 주고 있는데, 올해도 5월 26일부터 6월 3일까지 호치민의 고향으로 유명한 응예안(Nghe An)을 방문하여 200명의 선천성 얼굴 기형 어린이들에게 밝은 미래를 선사해 줄 예정이다.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은 1990년대 중반부터 베트남 사회에서 큰 이슈로 부각된 일명 ’언청이’라 불리는 얼굴기형 어린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베트남 정부가 전세계에 지원을 호소한 이후, SK텔레콤과 세민얼굴기형돕기회에서 아시아 최초로 동참하면서 시작된 것이다. 1996년부터 매년 200명 안팎의 안면기형 어린이들이 꾸준히 수술을 받음으로써 올해까지 포함하면 2,500여명의 베트남 어린이들이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을 통해 새 삶과 밝은 웃음을 얻게 된 것이다.

한편 교육열은 높으나 환경이 열악한 베트남 지역의 체계적인 교육 인프라 지원과 성장기반 구축을 위해 2006년에 시작한 ’SK텔레콤 문고’도 29일 호치민 시립도서관 내 4호점을 오픈했다.

SK텔레콤은 베트남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하는 기반을 마련한다는데 의미가 있는 도서관 지원 사업을 통해, 미래를 이끌어갈 대학생들에게 더 좋은 교육 환경을 만들어 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07년 내에 8개의 ’SK텔레콤 문고’를 추가로 열고, 2007년 말까지 32만달러를 투자하여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 다낭, 하이퐁 등 4개 지역을 중심으로 총 11개 도서관을 지원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조중래 홍보실장은 “베트남 사회공헌활동은 이미 국내에서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중장기적 사회공헌활동처럼 일시적 지원보다는 자립을 돕는 근본적인 문제 해결에 초점을 둔다”며 “SK텔레콤의 베트남 사업인 S-Fone과 함께 베트남 지역이 행복한 상생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역 사회 가치 창출 노력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