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더욱 화려해진 ‘스마트빔 아트’ 출시

– 기존 제품 대비 20% 더 밝게 영사, 스피커 성능 향상 등 야외 활용성 강화
– 130g에 4.6cm의 큐브형으로 휴대성 높아…디자인 강화로 국내외 시장 공략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국내 초소형 빔 프로젝터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스마트빔(실버)’의 차기 모델 ‘스마트빔 아트’를 13일 선보인다고 밝혔다.

‘스마트빔’은 SK텔레콤과 벤처기업 이노아이오가 공동으로 개발한 스마트폰 연결형 초소형 빔 프로젝터로 약 6조 4천억원 정도로 성장한 국내 캠핑시장 및 야외 레저 활동에 새로운 문화 코드로 각광받고 있으며, 세계적으로도 그 가치를 인정받아 독일, 일본, 홍콩 등에 수출 중인 제품이다.

스마트빔의 판매 호조에 힘입어 금번에 출시된 ‘스마트빔 아트’는 130g에 한 변의 길이가 4.6cm에 불과한 정육면체 모양으로 가볍고 휴대성이 좋은 기존의 장점을 유지하면서 ▲기존대비 약 20% 밝아진 최대 40루멘의 화면 영사가 가능해지고 ▲스피커 성능이 향상된 특징이 있다.

‘스마트빔 아트’는 스마트폰으로 사용 가능한 영화, DMB등 모든 콘텐츠를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 없이 케이블 연결만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3미터 거리에서 약 100인치의 화면 크기로 영상을 즐길 수 있다. (일부 단말 제외)

충전지가 내장되어 있어 충전기 연결 없이 약 100분 가량 연속 재생이 가능하며 패키지에 동봉된 제품 코드를 등록하면 대교에서 제작한 성장동화 등 동화동영상 100편과 뽀로로, 구름빵 등 어린이 인기 동영상 150편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디자인 또한 근대 미술사에서 한 획을 그은 네덜란드의 추상화가 피트 몬드리안(Piet Mondrian)의 작품 ‘노랑, 파랑, 빨강의 구성’을 모티브로 녹색을 추가한 4가지 색상을 이용해 큐브형으로 제작했다. SK텔레콤은 4색을 이용한 큐브형 ‘스마트빔 아트’가 여성들과 어린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SK텔레콤 박철순 컨버전스 사업본부장은 “스마트빔이 국내에서만 2만대 이상 팔렸으며 해외로도 수출하는 등 피코 프로젝터 시장에서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다고 본다”며 “캠핑인구의 증가 추세에 맞춰 야외 활용성을 높이기 위해 성능 향상과 디자인을 강화한 ‘스마트빔 아트’가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스마트빔 아트’의 공식판매가는 39만 9천원으로 11번가 등 온라인 쇼핑몰과 홈쇼핑 등에서 판매되며, 디지털 제품 전문매장인 컨시어지(명동, 신촌, 종각 등 5개 매장)에서 직접 제품을 확인하고 구매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스마트빔 아트’의 출시를 기념해 티월드 홈페이지(www.tworld.co.kr)에서 전국민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스마트빔 아트와 커피를 제공하는 이벤트 진행하고, 네이버 카페 ‘리뷰팡팡’ 등을 통해 ‘스마트빔 아트’ 체험단을 운영할 계획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