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3G 전국 통화 준비 박차

– 2천명 규모의 `3G+ 품질평가단` 운영, 4~5월 2개월 동안 1인당 최대 20만원씩 지급
– Live on 3G+ 슬로건 내걸고 HSDPA 서비스 고객 체험 캠페인 실시키로

HSDPA 전국 통화 이상무!!!

3월말 HSDPA전국망 구축을 앞두고 있는SK텔레콤(사장 金信培, www.sktelecom.com)이 3.5세대 이동전화의 통화품질 챙기기에 나섰다. SK텔레콤은 HSDPA 전국망 구축이 완료된 3월말 이후 총 2천명의 ’3G+품질평가단’을 운영하여 HSDPA서비스를 기술, 품질 중심의 고부가가치 네트워크로 진화시켜 나가겠다고 8일 밝혔다.

’3G+품질평가단’은 3월9일부터 25일까지 누구나 T월드 홈페이지(www.tworld.c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여기서 선정된 총 2천명의 통화품질평가원이 HSDPA서비스 에 가입하면 4월과 5월, 2개월 동안 매월 통화료 최대 10만원과 활동비 10만원씩을 각각 지급받게 된다. 선발된 평가원 외에 응모한 고객 중5천명을 선발하여 베라크루즈, 디지털카메라, 도토리 10만개 등 푸짐한 경품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3G+품질평가단’에 선정된 고객은 SK텔레콤의 첨단 통화품질 측정시스템을 자신의 폰에VM(다운로드형 콘텐츠) 형태로 다운로드 받은 뒤, 통화 중 발생하는 음영지역에 대한 간단한 지역정보를 입력해 주면 되는데, SK텔레콤은 이 정보를 활용하여 전국망 서비스를 대비해 영상통화, 무선인터넷 등 각종 서비스의 품질 점검에 나설 방침이다.

한편 SK텔레콤은 3월9일부터 ’Live on 3G+’ 라는 슬로건과 함께 주요 서비스인 영상통화를 시작으로 HSDPA의 다양한 서비스들을 고객에게 소개하는 캠페인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SK텔레콤의 HSDPA 브랜드인 ’3G+’를 활용한 ’Live on 3G+(라이브 온 3G+)’ 캠페인은HSDPA에 가입하는 순간 소비자 자신이 주인공이 되는 자신만의 생중계 미디어를 가지게 되는 것을 주요 테마로 하고 있으며, SK텔레콤은 이 캠페인을 통해 고객들이 일상 속에서 영상통화와 고속의 멀티미디어 콘텐츠 등 HSDPA의 다양한 서비스를 재미있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음을 부각하여 3G시장의 본격적인 활성화를 꾀한다는 전략이다.

SK텔레콤 이방형 MNO총괄부사장은 “2002년 3월 상용화된 EV-DO (동기식) 서비스 등을 통해 고객들이 이미 높은 수준의 통화품질을 경험했기 때문에 HSDPA 전국망을 앞두고 그 어느 때보다 품질 안정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면서 “3G+품질평가단 운영을 통해 전국에 숨어있는 음영지역을 찾아내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