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CID 요금 무료화

– 내년 1월 1일부터 발신자번호표시 서비스 완전 무료화 방침
– 연간 약 2천억원에 달하는 국민통신요금 부담 경감 효과 기대

SK텔레콤이 CID(발신자번호표시) 부가서비스 요금을 내년 1월 1일부터 완전 무료화 한다고 18일 발표했다.

SK텔레콤은 이번 CID 요금 무료화 발표를 통해 고객에게 통신요금 부담을 경감 시킴으로써 더 많은 신규서비스 수요를 증대시키고 경쟁사 대비 요금 경쟁력을 확보하여 SK텔레콤 고객의 편익을 전반적으로 제고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2001년 5월 월정액 2천원에 처음 서비스를 시작한 CID(발신자번호표시) 서비스는 2003년 10월에 1천원을 인하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으며 가입자는 지난 9월말 현재 1,800만명에 달해 전체 가입자 대비 94%의 가입률을 보이고 있는 가장 보편화된 부가서비스 중의 하나이다.

SK텔레콤은 전산 과금 시스템 변경 작업을 12월까지 마무리하여 내년 초 무료화 계획에 차질이 없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SK텔레콤 조신 전략기획부문장은 “이번 CID 요금 무료화에 따라 연간 약 2천억에 달하는 국민통신요금 부담 경감효과가 예상되어 향후 고객 후생 증대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