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LTE-A’ 서비스 지역 대폭 확대

– 15일 6대 광역시 중심가 시작… 8월 전국 84개시 중심가 및 300여 대학가로 확대
– 하반기까지 LTE-A 기지국 3만2천 국소로 확대…기존 LTE 이용자 체감품질도 향상
– 멀티캐리어 동시 제공해 기존 LTE 이용자 체감 품질 동시 개선 … ‘서비스 품질에 만전’

 

SK텔레콤의 ’LTE-A’ 서비스 지역이 대폭 확대된다.

SK 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15일부터 6대 광역시 중심가에서도 LTE-A서비스를 제공하고, 8월 말까지 전국 84개시 중심가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지난 달 26일 LTE보다 두 배 빠른 최대 150Mbps속도의 LTE-A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상용화 했다. SK텔레콤은 서울 전역과 경기도와 충청도 지역 등 총 42개 시 중심가와 103개 대학가 등지에서 서비스를 시작했다.

기존 서비스 지역에 더해 SK텔레콤은 LTE-A 커버리지를 단계적으로 추가 확대한다.
①기 서비스 중인 인천∙대전을 비롯해 15일부터 광주∙대구∙울산∙부산 등 6대 광역시 중심가에서 LTE-A 서비스를 시작하고
②이번 달 말까지 66개시 중심가로 서비스를 확대한다.
③8월말까지는 전국 84개시 중심가에 LTE-A망을 구축 완료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84개시 도심지역 서비스 확대와 더불어 대학가 서비스 지역도 당초 계획 대비 100여 곳을 늘려 총 300여 대학가에서LTE-A를 제공한다. 서비스 지역 대폭 늘어남에 따라 SK텔레콤은 기존 구축한 전국 2만식 LTE-A 기지국을 하반기 3만 2천여식으로 160% 확대한다.

LTE-A 기지국은 더 빠른 주파수 대역을 선택해 사용하는 멀티캐리어(MC)기능도 동시에 제공할 수 있기 때문에, 기존 LTE 이용자들의 체감 품질도 개선된다.

SK텔레콤은 명실상부 최고수준의 통화품질을 LTE-A에서도 더욱 확고히 하기 위해 타 이통사 대비 LTE-A 커버리지 확대에 공을 들여왔다. 지난해 7월 세계 최초로 멀티캐리어(MC)망을 구축해 상용화하는 과정에서도 LTE-A로의 최적 진화를 고려하여 망을 설계했다. 따라서 짧은 시간에도 불구하고 넓은 지역에서 LTE-A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SK텔레콤이 LTE-A 서비스 지역 확대 계획을 밝힘에 따라, LTE-A 이용자는 급증할 전망이다. 또, 초고화질 영상 콘텐츠 등 다양한 무선분야 부가 산업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SK텔레콤 권혁상 네트워크 부문장은 “SK텔레콤이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2배 빠른 LTE-A서비스 지역을 조속히 확대해 차별화된 서비스 품질을 제공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