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T, 모바일 싸이월드 이용자 100만 돌파

SK텔레콤은 지난 해 3월 29일에 오픈한 ’모바일 Cyworld’ 이용자 수가 16일 총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Cyworld 이용자 수 100만 명 돌파는 서비스 개시 1년 5개월만에 이루어진 것으로, 올해 2월에 누계 이용자수 50만 명을 돌파한지 불과 6개월만의 쾌거이다.

VM(Virtual Machine) 형태로 다운로드 받거나 무선인터넷 NATE에 접속하여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Cyworld는, 작년 7월부터 본인의 미니홈피에 새글 등록시 실시간 SMS 통보와 일촌의 미니홈피에 방명록이나 사진첩, 댓글을 달 수 있는 등 유무선 통합기능을 강화하여 월 이용자가 60만명에 이르는 인기 서비스로 부상하였다.

이는 지난 6월에 유무선 통합 뮤직포털 서비스인 ’멜론(MelOn)’의 가입자 수가 200만 명을 돌파하고 모바일 지식검색 등 유무선 연동 서비스의 비중이 증가되는 상황에서, 향후 유무선 통합 비즈니스 모델의 가능성을 제시하는 것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

이와 관련하여, SK텔레콤 Data 사업본부장 박병근 상무는, “이번 모바일 Cyworld 이용자 100만 명 돌파는 유무선 연동 서비스의 성공 가능성을 확인시켜준 계기가 되었다”면서, “향후에는 모바일 Cyworld를 비롯하여 보다 다양한 차원의 유무선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모바일 Cyworld는 올 연말까지 총 이용자 150만 명, 월 이용자 80만 명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하반기 중에는 휴대전화에서 실시간으로 제작한 동영상을 미니홈피에 올리고 조회할 수 있는 등, 보다 고차원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