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모바일 Cyworld’ 이용자 100만명 돌파

– 월별 이용자 60만 명…유무선 연동 서비스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제시
– IT 전문 가트너 보고서, Cyworld와 모바일 Cyworld 성공사례 언급
– 100만 돌파 기념, 기존 이용자 및 신규 이용자 대상 다양한 이벤트도 제공

SK텔레콤은 `모바일 Cyworld`의 총 이용자 수가 16일 총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VM 형태로 다운로드 받거나 무선인터넷 NATE에서도 접속 가능한 모바일 Cyworld는, 유무선 통합 서비스의 좋은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해 3월 29일에 오픈한 ’모바일 Cyworld’ 이용자 수가 16일 총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Cyworld 이용자 수 100만 명 돌파는 서비스 개시 1년 5개월만에 이루어진 것으로, 올해 2월에 누계 이용자수 50만 명을 돌파한지 불과 6개월만의 쾌거이다.

VM(Virtual Machine) 형태로 다운로드 받거나 무선인터넷 NATE에 접속하여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Cyworld는, 작년 7월부터 본인의 미니홈피에 새글 등록시 실시간 SMS 통보와 일촌의 미니홈피에 방명록이나 사진첩 댓글을 달 수 있는 등 유무선 통합기능을 강화하여 월 이용자가 60만에 이르는 인기 서비스로 부상하였다.

이는 지난 6월에 유무선 통합 뮤직포털 서비스인 ’멜론(MelOn)’의 가입자 수가 200만 명을 돌파하고 모바일 지식검색 등 유무선 연동 서비스의 비중이 증가되는 상황에서, 향후 유무선 통합 비즈니스 모델의 가능성을 제시하는 것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

실제로 지난 4일, 세계적인 IT 전문 시장조사 기업인 가트너(Gartner)는 「Cyworld는 이동통신 사업자가 커뮤니티 서비스로부터 어떻게 이익을 얻을 수 있는지를 보여준다」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통해 Cyworld와 모바일 Cyworld의 성공사례를 분석한 바 있다.

이 보고서에서 가트너는, ’모바일 커뮤니티는 이동통신 사업자에게 고객 로열티 수단의 확보와 더불어, 중요한 수익의 원천이 될 것이다’라는 전망과 함께 ’이동통신 사업자는 온라인 서비스에서 어떻게 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인가를 염두에 두어야 한다’고 언급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SK텔레콤 Data 사업본부장 박병근 상무는, “이번 모바일 Cyworld 이용자 100만 명 돌파는 유무선 연동 서비스의 성공 가능성을 확인시켜준 계기가 되었다”면서, “향후에는 모바일 Cyworld를 비롯하여 보다 다양한 차원의 유무선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모바일 Cyworld는 올 연말까지 총 이용자 150만 명, 월 이용자 80만 명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하반기 중에는 휴대전화에서 실시간으로 제작한 동영상을 미니홈피에 올리고 조회할 수 있는 등, 보다 고차원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그리고 이번 100만 명 이용자 돌파를 기념하여, SK텔레콤은 100만번째 이용 고객에게 현금 3백만원과 도토리 5천개(50만원 상당), 999,999번째 및 1,000,001번째 이용 고객에게는 현금 1백만원과 도토리 1천개(10만원 상당)를 지급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고 밝혔다.

또한 8월 10일부터 9월 10일까지 한 달간, 모바일 Cyworld를 처음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1개월 무료 알림 서비스 및 1주일간 사용할 수 있는 온라인 Cyworld 미니홈피 스킨 2개, 그리고 모바일 Cyworld VM 다운로드시 통화료 무료의 혜택을 제공한다.

이와 더불어 8월 한 달간 모바일 Cyworld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대형 LCD TV 및 PMP, PSP와 SK상품권 등 총 2,200여 명에게 경품도 지급할 예정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