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음성 대폭할인, 데이터는 무제한! SKT 신개념 로밍 상품 출시

– 최대 86.5% 저렴한 음성에 무제한 데이터 제공 프리미엄 로밍상품 17일 출시
– 美中日 •유럽 등 인기여행지 19개국에서 음성 발신요율 500원 정률 적용
– 원하는 때부터 24시간 꽉 채워 무제한데이터 이용하는 ‘기간형’ 상품도 선봬
– 음성로밍 정액할인으로 로밍 서비스에서도 ‘행복 동행’ 취지 이어가

 

 

올해 해외 휴가지에서는 무제한 데이터로밍 뿐만 아니라 음성로밍 서비스도 더욱 저렴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전세계 주요 여행지 19개국에서 음성로밍 요금을 최대 86.5% 할인해주는 새로운 로밍 요금제인 ’T로밍 데이터 OnePass 프리미엄’을 1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 요금제는 ’T로밍 데이터무제한 OnePass’ 이용고객이 기존 요금인 일 9천원에 일 3천원을 추가하면, 미국, 중국, 일본 등 우리나라 사람들이 주로 방문하는 19개국에서 한국이나 현지로 음성 통화할 때 분당 500원의 낮은 요율로 이용 가능한 상품이다.

이 요금제는 기존 음성로밍 요율 대비 평균 74% 저렴하다. 특히, 뉴질랜드, 체코 등 음성통화 비용이 상대적으로 비싼 국가에서는 기존 요율 대비 최대 86.5%까지 저렴한 가격으로 통화가 가능하다.

예를 들어, 기존에는 미국에서 한국으로 5분 동안 음성 통화 시 11,000원이 부과됐지만, 이 요금제를 쓸 경우 2,500원으로 77.3% 요금을 절약할 수 있다.

이 요금제는 해외에서 데이터와 음성통화 모두를 많이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유용하며, 특히 음성 통화를 많이 이용하는 비즈니스 고객이나 장기간 해외에서 체류하는 배낭여행객의 경우, 쓰면 쓸수록 할인율이 높아져 더욱 경제적이다.

SK텔레콤은 지난 5월 밝힌 ’고객과의 행복’을 로밍 서비스에도 구현하기 위해 로밍 고객들의 이용 패턴을 분석해 음성로밍 요금 부담을 줄이는 신개념 요금제를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무제한 데이터 로밍 상품인 ’T로밍 데이터무제한 OnePass’가 전세계 주요 103개 국가에서 서비스되며 해외 여행객의 무선 데이터 사용이 대중화되는 계기가 됐다면, 이번에 출시한 요금제가 음성 로밍 부담도 줄이는 단초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타 국가 이동통신사와의 협약을 통해 음성 정액요율 적용 국가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SK텔레콤은 원하는 기간 동안에만 무제한 데이터 로밍을 이용하고 싶은 고객들을 위한 요금제도 함께 출시한다. ’T로밍 데이터무제한 OnePass 기간형’을 이용하면 고객이 지정한 시간부터 24시간 단위로 데이터 로밍을 일 9천원에 무제한 이용할 수 있어 더욱 효율적이다.

예를 들어 해외에 늦게 도착하는 고객의 경우, 도착 시간을 데이터 로밍 시작 시간으로 설정해두면 날짜가 변경되어도 새롭게 하루치 요금을 낼 필요 없이 24시간을 꽉 채워 데이터 로밍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신청한 기간이 종료되면 데이터 로밍이 자동으로 차단돼 예상치 못한 요금이 발생하지 않는다.

SK텔레콤 김영섭 제휴사업본부장은 “데이터 로밍 이용 고객이 전체 로밍 고객의 60%를 넘어서면서, 점차 다양화되는 고객들의 이용 양상에 맞춘 로밍 서비스를 개발하고자 했다”면서 “향후에도 더욱 경제적인 데이터 로밍 서비스 제공을 위해,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하여 T로밍 데이터 원패스 상품 종류를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