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중소기업 직업훈련 컨소시엄 사업자로 선정

– 1,000여 협력회사 대상으로 e-Learning 중심의 교육기회 제공
– 올해 안에 SK그룹사 협력업체로 대상 확대 예정

SK텔레콤은 노동부가 주관하는 『중소기업 직업훈련 컨소시엄 사업』의 e-learning 사업자로 자사 컨소시엄이 선정되었다고 25일 밝혔다.

『중소기업 직업훈련 컨소시엄 사업』은 기업, 공공훈련기관, 대학 등이 중소기업과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우수한 훈련시설과 장비를 공동훈련원으로 개편하고 맞춤형 직무능력훈련 등을 실시하는 사업이다. 노동부에서는 현장맞춤형 인력개발을 촉진하고 중소기업 근로자의 직업훈련 기회 확대를 위해 2001년부터 지금까지 50여 개의 직업훈련 사업자를 선정하여 이 사업을 운영해왔다.

특히 e-Learning(온라인) 교육 중심의 중소기업 직업훈련 사업자 선정은 SK텔레콤이 처음이며, 이번 사업자 선정으로 1,000여 중소 협력 업체를 대상으로 근로자들에게 업무 공백 없이 스스로 학습할 수 있는 e-Learning 교육을 무료로 실시하게 된다. 또, 금년 중으로 자사 협력업체만 아니라 SK그룹 중소 협력 업체까지 대상을 확대하여 연간 3만여 명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 할 예정이라고 SK 텔레콤은 밝혔다.

SK텔레콤 미래경영연구원장 김성철 상무는 “중소기업 직업훈련 컨소시엄 사업을 통해 협력 중소기업 근로자에게는 능력개발 기회를 제공하고, 사업주에게는 안정적인 인력을 공급하여 생산성 향상, 경쟁력 확보 등 상생경영을 통한 긍정적인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