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행복한 홈스쿨 개설

– 빈곤아동 위한 기업,NGO,교회 삼각 파트너십 구축
– SKC, 기아대책, 수원온누리교회와 함께 지역아동센터 열어

SKC (사장 박장석) 는 27일(월) 수원지역 빈곤아동을 위한 지역아동센터인 ‘행복한 홈스쿨’을 개설한다고 밝혔다.

지역 빈곤아동의 문제 해결을 위해 SKC가 사회복지 NGO인 기아대책과 수원 온누리교회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그 의미가 더욱 각별하다. SKC는 행복한 홈스쿨의 운영비로 연간 4,000만원을 후원하고, 기아대책은 사회복지사와 전문적인 프로그램 운영을 담당하고, 온누리교회에서는 공부방, 식당 등의 장소를 지원하게 된다.

이날 개소식에는 SKC 박장석 사장, 기아대책의 정정섭 회장을 비룻해서 많은 지역 주민이 참석해서 홈스쿨 개소를 축하해 주었으며, SKC 직원 300여명은 나뭇잎 모양의 종이에 행복한 홈스쿨 아동들에게 전하는 희망의 메시지를 적어 매달은 ‘희망의 나무’를 보내와 개소식의 흥을 더욱 북돋아 주었다.

박장석 사장은 축사를 통해 “SKC는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는 것을 경영이념으로 하고 있으며, 행복한 홈스쿨 후원을 통해 수원지역의 빈곤아동들과 함께 행복과 희망을 나누게 되어 기쁘다. 이번 홈스쿨을 시작으로 수원지역에서 2호, 3호의 홈스쿨이 개설될 수 있도록 후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SKC 수원공장 직원들은 앞서 22일 컴퓨터를 기증하고 인터넷을 설치했으며, 앞으로 매달 정기적으로 컴퓨터교육, 가족나들이, 캠프 참여 등의 자원봉사를 할 계획이다.

지역아동센터인 ‘행복한 홈스쿨’은 사교육을 받을 수 없는 빈곤 가정의 아동들에게 학습지도와 특기교육 등을 하게 되며, 급식까지 제공하게 된다. 이번 홈스쿨에는 20여명의 아동들이 혜택을 받게 되며, 장기적으로 부모를 위한 프로그램도 마련할 계획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