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한중 한글SMS 서비스 개시

– 국내 최초, 중국차이나 유니콤 가입자와 SK텔레콤 가입자간 양방향 한글SMS 송수신
– 중국으로 발송시 건당 100원, 국제SMS대비 저렴… 연내 차이나 모바일 가입자로도 확대 계획

중국으로 한글로 된 문자메시지(SMS)전송은 물론 수신까지 가능해 진다.

SK텔레콤은 국내 최초로 10월23일부터 중국내 차이나유니콤 가입자와 한글로 작성된 문자 메시지 수발신이 가능한 ’한중 한글 SMS’ 서비스를 제공한다.

그 동안 한국의 이동전화 가입자는 외국 이동전화 가입 고객에게 영어로 작성된 문자메시지나 멀티미디어메시지(MMS)를 보내고 받을 수 있고, SK텔레콤 자동로밍이 가능한 국가(미국, 중국, 뉴질랜드, 대만, 홍콩, 태국, 사이판 등)에서 로밍을 한 고객에게만 한글 문자 메시지를 주고 받을 수 있었으나, 외국 현지의 이동전화 가입자에게 한글로 작성된 문자 메시지를 주고 받을 수 있게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국 내 차이나 유니콤의 CDMA 서비스 가입 고객은 한국의 SK텔레콤 가입자와 한글로 작성된 문자 메시지를 주고 받을 수 있으며, 또한 중국 내 차이나유니콤 CDMA 서비스 가입 고객간에도 한글 문자 메시지를 주고 받을 수 있게 된다.

이에 따라 약 120만 명으로 추정되는 중국내 유학생이나 주재원, 한국내 친인척이 있는 조선족 등의 사용자는 자신의 단말기와 번호를 사용해 한글 문자 메시지 수발신이 가능하게 됐다고 SK텔레콤은 밝혔다.

특히 한국에서 중국으로 국제 SMS를 보낼 경우 건당 100~150원이 부과되는데 비해 (유선 국제전화 사업자 기준) ’한중 한글SMS’는 건당 100원(부가세 제외)이, 중국에서 한국으로 보낼 경우 건당 60원이 부과되므로 훨씬 저렴하게 SMS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중국에서 한국으로 문자메시지를 보낼 경우 차이나유니콤 가입고객은 UNISK에서 제공되는 별도의 VM(버추얼 머신)을 다운받아서 ’9482+ 한국 이동전화번호’를 입력 후 전송하면 되며, SK텔레콤 가입 고객은 전송시 ’# + 86(중국 국가번호)+ 중국이동전화번호’를 입력하여 전송하면 된다. 또한 중국에서 한글이 지원되는 단말기를 사용하는 경우 별도의 VM을 다운받을 필요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

SK텔레콤은 이번 차이나유니콤과의 ’한중 한글 SMS’ 서비스에 이어 연내에 중국 차이나 모바일 가입자에게도 한글 SMS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며 내년 초까지 한글 SMS에 이어 중국어로 작성된 문자메시지 발신도 가능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SK텔레콤과 UNISK는 향후 ’한중 한글/중문 SMS’ 서비스를 통해 한중간 교류 확대에 기여하고, 중국내 한국 교민과 한국내 중국인의 생활 편의 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생활 밀착형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한편, 중국 및 국내 문자메시지 수신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고 SK텔레콤은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