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하계 유니폼 새롭게 교체

– 국내 유명 디자이너 ANDY&DEBB(앤디&뎁)이 직접 디자인한 유니폼 선보여
– 근무분위기 상승시켜 장기적으로 고객만족도 향상에도 기여

앤디&뎁, ANDY&DEBB, 고객만족도

SK텔레콤 전국 유통망 직원들은 국내 최정상급 디자이너인 ANDY&DEBB(앤디&뎁)이 디자인한 새로운 감각의 유니폼을 7월부터 착용하게 된다. 사진은 SK텔레콤 전속 광고모델인 이은정씨(사진 왼쪽)와 차현정씨(사진 오른쪽)가 새 유니폼을 착용한 모습이다.

SK텔레콤 전국유통망이 새 옷으로 갈아 입는다.

SK텔레콤의 지점, 대리점 직원들은 7월부터 국내 유명 디자이너 ANDY&DEBB(앤디&뎁)이 직접 디자인한 유니폼을 입고 고객을 맞게 되었다.

이번 유니폼의 특징은 대리점과 지점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멋스럽고 편안한 도우미’ 이미지를 줄 수 있도록 SK텔레콤의 회사 이미지(CI) 색상인 오렌지와 레드 컬러를 포인트로 세련된 스트라이프 패턴을 적용한 것이다.

하절기임을 감안하여 채택된 시원한 소재의 니트 셔츠와 우븐(Woven; 직조원단) 스커트는 대리점 직원들의 착용성을 향상시킬 뿐만 아니라 고객들의 시각도 즐겁게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남성복도 기본디자인을 공유함으로써 여성복과 디자인의 통일성을 유지하도록 했다.

지난 2004년에 이어 이번에도 국내 유명 디자이너가 디자인한 SK텔레콤의 유니폼은 고객 접점 직원들의 근무분위기를 상승시켜 최종적으로는 고객들의 만족도도 높일 수 있을 전망이다.

SK텔레콤은 작년 10월 그룹 CI 변경 이후, 인테리어와 간판 디자인에 최대한 감성적 요소를 반영한 고객체험형 매장을 올해 200여개까지 확산 예정이며, 이번에 유니폼까지 새롭게 교체함으로써 전체 매장 분위기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