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서울음반, 신인가수 지원프로그램 ‘MelOn Rookie’ 시행

– 올해 12월까지 매월 1~3명 신인가수 선정, 앨범 제작비 최대 10억 지원

SK텔레콤이 서울음반과 함께 불황의 늪에 빠져있는 음반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창의적이고 역량 있는 신인 가수를 대상으로 신인 가수 지원 프로그램 ’MelOn Rookie’를 시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신인 가수 앨범 제작비 지원 ▷신인 가수 앨범 매체 홍보 지원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MelOn Rookie’ 프로그램은 올해 12월까지 매월 1~3명 가수를 선정하여 1집 앨범에 대해 최대 2억원을, 2~3집 앨범에 대해 각각 최대 4억원을 지원한다. 3집 앨범까지 최대 10억원을 지원하여 열악한 음반 제작 환경에서 신인가수들이 장기적인 활동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MelOn Rookie’에 참여를 원하는 신인가수는 7월 13일부터 멜론 웹사이트(www.melon.com/melonrookie)를 통해 지원서 양식을 다운받아 접수하면 되며, 평가는 1차 서류 평가와 2차 오디션으로 진행되고 최종 결과는 익월 15일경 해당 웹사이트를 통해 발표된다.

SK텔레콤은 작년에도 ’MelOn 신인 가수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총 9개 팀을 선발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선발된 ’가비엔제이(GAVY NJ)’, ’스윗소로우(Sweet Sorrow)’, ’이지라이프(EZ-Life)’, ’하울(HowL)’ 등의 가수들이 앨범 발매 이후 각종 음악 순위에서 상위권을 차지하며 성공적으로 음악 시장에 데뷔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MelOn Rookie’ 프로그램은 작년 행사의 성공으로 시행 시기 및 규모에 대해 벌써부터 많은 제작자들의 관심과 문의가 집중되고 있다. 작년 프로그램보다 2배 이상 커진 지원 규모로 인해 제작자들의 많은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