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WCDMA 로밍 8개국으로 확대

– 이태리, 프랑스, 독일 이어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도

스페인 보다폰, 스페인, WCDMA 자동로밍 서비스

이태리, 프랑스, 독일 이어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도

SK텔레콤은 스페인 3G 1위 이동통신사업자인 ‘스페인 보다폰’ 사와 함께 바로셀로나, 마드리드 등 스페인 주요 도시에서 WCDMA 자동로밍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스페인 지역 로밍은 이태리, 프랑스, 독일에 이어 유럽지역에서 4번째로 WCDMA 로밍을 선보이는 것으로 현재 SK텔레콤은 총 8개국 11개 사업자와 WCDMA 로밍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자동로밍 서비스는 핸드폰을 바꾸거나 번호를 따로 지정 받을 필요 없이 본인 핸드폰 그대로 해외에 나가서 이동전화를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WCDMA 자동로밍 서비스는 화상통화까지 가능하다.

스페인 지역 WCDMA 자동로밍 서비스의 이용요금은 ▶한국으로 통화시 음성통화는 2,827원/분~3,172원/분 화상통화는 4,745~5,322원/분 ▶현지 통화시 음성통화는 481~1,065원/분, 화상통화시 807~1,789원/분 ▶착신시 음성통화는 562원/분, 화상통화는 2,520원/분이다. (1유로=1,202원 기준 / 3분통화시 분당평균요금)

SK텔레콤은 영국, 스웨덴, 네덜란드, 덴마크 등의 유럽지역과 말레이지아,브루나이, 필리핀 등의 아시아 지역을 대상으로 WCDMA 자동로밍 서비스를 적극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SK텔레콤의 해외로밍 서비스 이용고객은 지난해 약 200만명으로 올해 6월 독일 특수와 여름 휴가철 등을 맞아 이용객수가 크게 증가, 올 연말에는 265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