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유튜브 1천 만 조회수 돌파!

– 업계 최초로 조회수 1천만 회 · 누적 재생시간 624만 분 넘어서
– 2011년 1월부터 852편의 동영상 게재…고정 구독자수 1만여 명 돌파
– 유튜브와 TV광고를 접목한 멀타이징(Multi+Advertising) 기법 최초 시도…구글의 Case Study 사례로 선정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국내 통신업계 최초로 기업 공식 유튜브 채널의 총 조회수가 누적 1천만 회를 지난 26일 돌파했다고 밝혔다.

2011년 1월 오픈한 SK텔레콤 유튜브 채널(http://youtube.com/sktelecom)은 현재까지 852편의 브랜딩, 광고 및 프로모션, 스마트폰, 각종 서비스 소개 영상 등을 활용해 고객들과 소통해 왔다.

SK텔레콤 유튜브 채널은 누적 재생시간 6,241,642분(5월 27일 자정 기준), 고정 구독자 10,654명을 기록하며 통신업계 최고의 인기 유튜브 채널로 자리잡고 있다.

1천만 조회수를 분석하여 보면, 성별로 여성시청자가 전체의 62.8%이며, 13세~24세 이용자가 전체의 48%를 차지해 젊은 여성 층에서 주로 시청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최근 론칭한 SK텔레콤의 신규캠페인인 ’LTE 무한능력 눝’의 광고 영상들은 유튜브 조회수 약 400만 회를 기록하며 젊은 층에게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인 슈퍼주니어 규현, 시원, 소녀시대 윤아, 서현 등 총 6명이 출연하는 이 광고들은 기존 TV위주의 광고 형태에서 벗어나 콘텐츠를 다양하게 활용하고 재생산하는 ’멀타이징(Multi+Advertising)’ 기법을 국내 최초로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는 유튜브 채널을 활용해 온라인과 SNS상에서 먼저 영상을 공개하고, 이어서 TV및 극장과 같은 전방위 매체(Multi Media)로 이를 확대 및 재생산하는 방식이다. SK텔레콤은 이번 신규캠페인을 유튜브 기반의 다양한 SNS 채널로 확산시켜 고객과 다양한 소통을 시도하고 있다.

특히 유튜브를 활용한 SK텔레콤의 새로운 시도에 대해 외부에서도 성과를 인정하고 있다. 유튜브를 운영하고 있는 구글 측은 이번 ’LTE 무한능력 눝’ 캠페인을 유튜브 광고 플랫폼을 효과적으로 활용한 우수 캠페인으로 선정하고, 사례연구(Case Study) 영상으로 제작해 조만간 외부에 공개할 예정이다.

박혜란 마케팅커뮤니케이션실장은 “LTE 시대에 고객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콘텐츠가 바로 동영상으로, 유튜브를 통한 고객소통이 가능하게 된 배경은 바로 2천만 명에 달하는 국내LTE 고객”이라고 말하면서 “재미와 공감을 함께 이끌어 낼 수 있는 콘텐츠를 기존의 유통채널 외에 다양한 소셜미디어를 통해 확산함으로써 기업과 고객간의 거리를 좁혀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유튜브 조회수 1천만 돌파를 기념하며, SK텔레콤 유튜브 채널의 주요 실적을 정리한 인포그래픽을 발행하고, 유튜브 구독자를 대상으로 한 이벤트도 SK텔레콤의 소셜미디어 기업 계정을 통해 진행할 계획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