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제주도 소외계층에 2억원 지원

– 이달부터 1년간 제주도 소외계층 430여명 지원
– ‘행복날개 축구교실’ 운영해 유소년 축구 꿈나무 양성

SK주식회사가 제주도 소외계층을 위해 2억원을 지원한다.

SK㈜는 13일 제주도청에서 열린 전달식에서 이달부터 1년간 제주도내 저소득층 소외아동 축구 및 소외계층 문화생활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총 430여명을 지원하는 규모로, 이날 전달식에는 SK㈜ 신헌철 사장과 김태환 제주도지사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실행하는 이번 SK㈜ 제주지역 지원은 제주지역 소외아동 및 저소득층 아동 축구선수를 대상으로 ‘행복날개 축구교실’운영과 장학금을 지원하고, 저소득층 가정에 대해서는 연극, 음악회, 육지탐방 등 문화나들이 행사를 실시한다는 내용이다.

이날 신헌철 사장은 “제주도는 SK축구단인 ‘제주 유나이티드 FC’가 있는 각별한 곳이다”며 “앞으로도 제주도민을 위한 지원사업을 통해 기업이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는 기틀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특히 SK㈜는 이번 저소득 가정의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축구 꿈나무 육성 지원사업’을 통해 제주도 축구문화 정착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