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한국인 맞춤형 모바일 영어회화앱 ‘원포인트스피킹’ 출시

– 한국인의 영어 말하기 습관을 고려한 음성인식/평가 시스템 ‘타스’ 개발 적용
– 원어민과 사용자간에 억양 비교 그래프 제공, 즉각 피드백으로 학습효과 만점!
– 다수의 영어 표현 무료제공, 포인트 획득과 경쟁 등 다양한 재미요소도…

 

 

“롸잇? 라잇? … Right!” 한국인의 언어습관에 최적화된 맞춤형 모바일 영어회화앱이 선을 보였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첨단 음성인식/평가 시스템인 ’타스(TASS, Tyche Automatic Scoring System)’를 적용해 스마트폰에서 효과적으로 영어 말하기 학습을 할 수 있도록 한 모바일 영어회화앱 ’원포인트스피킹’을 23일 출시했다.

’타스’는 SK텔레콤과 서울대, 포항공대, 충북대 등 국내 최고의 연구진이 3년간의 연구 끝에 개발한 음성인식/평가 시스템으로, 원어민의 발음과 억양 등이 일치해야 정확히 인식하는 타 솔루션과 달리 한국인의 영어 말하기 습관을 고려해 인식율을 높이고 개선방향을 제시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right’를 ’light’로 잘못 발음하였더라도 단순히 틀렸다고 판정하는 것이 아니라 한국인의 발음 오류 패턴을 고려해 ’right’로 인식하면서 억양을 포함해 고칠 부분을 알려준다.

’원포인트스피킹’은 이러한 ’타스’의 기능을 활용해 학습자가 앱에 제시된 영어문장을 읽으면 녹음된 음성을 분석 후 즉석에서 원어민과의 억양차이를 눈으로 확인 할 수 있는 그래프를 제공하도록 설계되어 학습자 스스로 보완학습이 가능한 것이 큰 장점이다.

또한 지난달 출시한 ’T무비영어’의 영화 속 명대사를 활용할 수 있으며, 토익스피킹의 출제빈도가 높은 문장들은 따로 정리해 실전테스트와 함께 이용할 수 있어 취업 등에 점차 중요성을 더해가고 있는 영어 스피킹 테스트도 효과적으로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직관적인 화면구성으로 쉽고 간편하게 스피킹 학습을 할 수 있으며 앱을 이용 하면서 쌓이는 포인트를 활용해 추가 컨텐츠 무료 사용이 가능토록 하고 주간/월간 랭킹 매기기 등 재미요소를 제공해 학습 몰입도를 높였다.

SK텔레콤 박철순 컨버전스 사업본부장은 “원포인트스피킹 서비스는 한국인에게 최적화된 첨단 음성인식/평가 시스템인 타스를 활용해 영어 말하기에 스트레스를 받는 대학생, 직장인들의 실력향상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원포인트스피킹’ 서비스는 SK텔레콤 고객들을 대상으로 우선적으로 서비스를 개시한 후 향후 타 이통사 가입자들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대상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T스토어, 구글스토어에서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아 이용할 수 있으며, 출시를 기념해 6월 16일까지 서비스 가입고객 등을 대상으로 아이패드 미니, 스마트빔, 능률교육 수강권 등을 제공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