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KB국민카드, ‘SKT SAVE카드’ 출시

– SKT-KB카드, 고객이 휴대폰 구매시 가격의 일부를 미리 할인 받고 매월 카드 이용 실적에 따른 포인트로 상환하는 제휴 카드 선보여
– 5만원~70만원까지SAVE 결제 가능…고객이 단말기 구매시 경제적 부담 경감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과 KB국민카드(사장 최기의, www.kbcard.com)는 고객이 휴대폰 구매시 할부금을 최소 5만원에서 최대 70만원까지 미리 할인 받고, 카드 이용 포인트로 매월 상환이 가능한 ’SKT SAVE 카드’를 15일부터 선보인다고 밝혔다.

고객이 신규/기기변경 시 구매가격의 일부를 SAVE카드로 결제하면, 매월 카드 이용실적에 따른 적립 포인트(KB포인트리)로 자동 상환되어, SKT 단말기 구매시 초기 경제적 부담을 줄일 수 있게 된다.

SAVE 결제가 가능한 금액은 5만원에서 최대 70만원까지이며, 금액에 따라 상환 개월수는 6~36개월까지, 금융 수수료율은 연 5.5%~7.0%내에서 자동 설정된다.
(※별첨1: SAVE결제금액별 상환개월수/금융수수료)

예들 들어, 고객이 할부원금 60만원인 단말기를 구매하는 경우, 카드사 SAVE 금액으로 20만원을 결제하면, 20만원은 24개월간 카드 이용 포인트에서 균등하게 자동 상환되고, 40만원은 매월 단말기 할부대금으로 정상 청구된다. (금융수수료 별도)

이번에 출시되는 ’SKT SAVE 카드’는 기존에 출시된 통신 SAVE카드 중에서 가장 높은 기본적립율(0.8%)를 제공하며, 생활 밀착형으로 혜택을 구성해 주유, 쇼핑, 외식, 문화 등 생활 전반에 걸쳐 최대 10.6%까지 특별 적립율을 제공한다. 또한 전월 카드 이용실적에 관계없이 항상 SAVE 결제가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별첨2: 제휴처별 적립율)

■ 지정된 결제처에서는 포인트 특별 적립…초기에 본인의 라이프 스타일 고려해 SAVE 금액 설정해야…

고객이 제휴업체로 지정된 주유소, 패밀리레스토랑, 커피전문점, 백화점, 할인점 등에서 ’SKT SAVE 카드’를 이용할 경우, 특별 적립금 3%~10%에 0.6%(SAVE 추가 적립금)가 추가 적립된다. 그 외 사용처에서 카드 사용에 따른 기본 포인트 적립금은0.8%(0.2%+SAVE 추가 적립금 0.6%)이다

예를 들어, 30만원을 Save 결제한 고객은 매월 약8,300원을 포인트로 상환해야 하는데(카드수수료 외), 특별 적립처에서 월 약 15만원(패밀리레스토랑 3만원, 커피전문점 2만원, 주유소 5만원, 백화점/할인점 5만원)수준을 사용하면 상환이 가능하다.

카드 이용 포인트는 카드 이용 실적에 따라 누적된다. 그럼에도 포인트가 부족한 경우는 카드사에서 현금으로 청구하기 때문에, 고객은 본인의 카드 이용 패턴에 따른 적립 포인트를 예상해, SAVE 결제 금액을 합리적으로 설정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에 SK텔레콤 대리점에서는 고객의 합리적인 휴대폰 구입을 위해, 고객이 월평균 카드 이용실적을 고려한 Save 결제 금액을 정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안내할 예정이다.

’SKT SAVE’ 카드는 기존 KB국민카드 소지자 중 포인트 카드(KB포인트리) 고객은 카드 교체 없이 보유한 카드로 즉시 SAVE 결제할 수 있다. 포인트 카드 기능이 없는 KB국민카드 소지자도 누구나 콜센터(1577-9900)에 신청하면 즉시 SKT SAVE 이용이 가능하다. KB국민카드 미 소지자는 콜센터(1577-9900)을 통해 신규 카드를 발급받은 후 이용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