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인도네시아 자동로밍서비스 실시

– 22일부터 인도네시아 자바섬 전역에 서비스, 발리섬도 올해 서비스 할 계획
– 올 한해 자동로밍 이용 고객 2백만명으로 목표

SK텔레콤은 22일부터 인도네시아 자바섬 전역에 자동로밍서비스를 개시한다

SK텔레콤은 국내에서 사용하던 이동전화 단말기와 전화번호를 그대로 해외에서 사용할 수 있는 자동로밍 서비스를 인도네시아 자바섬 전역에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문자메세지 착신, 콜키퍼 서비스, 발신번호 표시서비스가 가능한 인도네시아 자동로밍 서비스의 이용요금은 현지에서 전화를 걸거나 받을 경우 분당 약 369원, 한국으로 전화를 걸 경우 분당 약 2287원이다.(2005. 4.18 매매기준율 적용, 1US$=1019.70원)

2000년 9월 호주를 시작으로 자동로밍 서비스를 시작한 SK텔레콤은 미국, 일본, 중국, 캐나다, 뉴질랜드, 홍콩 등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이번 인도네시아까지 총 15개 국가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하고 있다.

현재 인도네시아 내 CDMA서비스가 제공중인 자바섬부터 개시되는 자동로밍서비스는 향후 발리지역으로까지 확대될 계획이며, 서비스 이용고객도 꾸준히 증가하여 올 한해 200만명 돌파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해외에서 자동로밍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자신의 단말기가 현지 이동전화 회사의 전파를 수신할 수 있도록 이동전화 메뉴 변경이 필요하며, 인천공항 3층 출국장과 면세구역(28번 게이트 옆) 등에 위치한 SK텔레콤 국제로밍센터에서 안내를 받으면 간단하게 메뉴변경이 가능하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