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단말기 메뉴/버튼 표준화 추진

– KAIST와 공동 개발한 표준 UI 적용 단말기 20일 출시 예정

`표준 UI`가 최초로 적용된 LG전자의 단말기(모델명: SD810 su, LG전자)와 타제조사의 테스트용 단말기를 이용해 `표준UI` 메뉴를 시연하고 있는 모습

SK텔레콤은 고객이 다른 제조사의단말기로 교체하면 서로 다른 메뉴 구성이나 버튼 방식으로 인해 겪게 되는 불편을 해소하고 고객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사업자로서는 처음으로 단말기 UI(User Interface)의 표준화를 추진한다.

『표준 UI』는 지금까지 제조사와 모델별로 다르게 적용되어 있던 휴대전화의 메뉴체계, 메뉴 사용방법, 버튼 적용 방식, 메뉴상 그래픽 등을 통일시켜 기종에 관계없이 고객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 주는 표준화된 방식을 가리킨다.

SK텔레콤은 올해 4월부터 KAIST의 UI 관련 전문가들과 공동으로 표준UI 개발을 시작하여 11월 완료함에 따라, 표준UI를 적용한 첫 단말기(모델명:LG-SD810SU, LG전자)를 20일 출시하게 되었다.

SK텔레콤의 UI표준을 적용한 단말기는 앞으로 LG전자 뿐만 아니라 다른 단말기 제조사에서도 점진적으로 출시할 예정이어서 내년 이후에는 더욱 많은 고객들이 편리하게 단말기를 교체해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표준 UI』는 단말기의 다양한 메뉴를 자유자재로 사용할 수 있는 10대나 20대 뿐만 아니라 초보자를 포함한 다양한 계층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방식으로 설계되었으며, 다양한 부가서비스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단말기 메뉴 내에서 원하는 서비스로 바로 갈 수 있는 ‘서비스 바로가기’ 기능도 포함되어 있다.

SK텔레콤은 앞으로도 제조사와 학계와의 지속적 협조를 통해 고객들의 사용 편의성과 다양성에 대한 두가지 욕구를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UI 개발과 적용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SK텔레콤의 『표준 UI』 적용은 국내 사업자로서는 최초이지만 일본 NTT도코모, 미국 버라이존 와이어리스(Verizon Wireless), 스프린트PCS(SprintPCS), 유럽 보다폰(Vodafone) 등 전세계 대표적인 이동전화 사업자들은 이미 UI 표준화를 시행하고 있으며, 국내외 제조업체들도 단말기 수출 시 해당 사업자들의 표준 UI를 따르고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