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안심귀가 서비스』개시

– 고객의 현재 위치와 교통편, 목적지 정보까지 단문메시지로 실시간 전송
– 현재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우수 콜택시/대리운전 업체와 통화 연결 서비스

SK텔레콤 고객이 늦은밤 회식을 마치고 『안심귀가 서비스』를 이용해 대리운전 연결 서비스를 이용하는 모습.(위) 지하철로 퇴근하며 ‘러브안시미 서비스’를 이용해 애인에게 자신의 위치를 전송하는 모습.

SK텔레콤이 25일부터 가족이나 친구에게 고객의 현재 위치정보를 단문메세지로 전송해주고 우수 콜택시/대리운전 업체와 통화를 연결해주는 『안심귀가 서비스』를 개시한다.

『안심귀가 서비스』는 이동중인 고객이 일정 시간마다 자신의 기지국 기반의 위치정보와 이용중인 교통편, 목적지 정보를 동시에 3명의 가족이나 친구에게 단문메세지로 전송하는 ’나! 가고 있어’와 다른 011/017고객의 위치와 목적지, 교통편 정보를 요청해 받아볼 수 있는 ’널! 지켜 줄게’로 구성된 실시간 위치전송 서비스이다.

또한 현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곳의 우수 콜택시/대리운전 업체와 통화를 연결해주는 ’콜택시/대리운전 연결 서비스’도 함께 제공되며, 개인의 사생활 보호를 위해 상호간 사전동의를 취한 고객이라 할지라도 위치조회를 요청할 때마다 동의를 추가로 받도록 하는 등 보안 절차를 대폭 강화했다.

SK텔레콤은 먼저 기지국 기반으로 위치를 파악하는 서비스를 개시해 모든 011/017 고객이 이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GPS수신칩이 탑재된 단말기를 이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더욱 정밀한 위치정보를 제공하는 프리미엄형 『GPS 안심귀가 서비스』도 9월초 선보일 계획이다.

이와 관련 SK텔레콤 LBS&Telematics사업팀장 정언화 부장은 “GPS가입자가 서비스 1년만에 130만명을 넘어설 만큼 위치관련 서비스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며, “SK텔레콤은 편리함과 재미뿐만 아니라 고객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돕는 생활형 위치서비스 개발에도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6.위치/교통/114→7.Safety & Zone→1.안심귀가서비스’를 클릭해 목적지와 교통편, 위치전송을 원하는 기간과 주기를 입력하면 되고, 위치조회 건당 50원씩의 정보이용료가 부과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