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I-Kids’ 서비스 개시

미리 지정한 4명에게만 전화를 걸 수 있고 비상시에 위치추적이 가능한 어린이 전용 휴대폰이 나왔다.

SK텔레콤은 어린이 전용폰과 GPS 위치정보를 활용해 안심하고 자녀를 보호할 수 있는 ’아이키즈(i-Kids)’ 서비스를 26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이 서비스에 가입한 고객은 자녀의 위치를 수시로 확인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미리 설정해 놓은 지역을 자녀가 이탈했을 경우 보호자에게 즉시 통보해 주는 안심존(Zone)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비상시에 자녀의 이동 경로를 확인할 수 있는 이동경로 탐색기능과 자녀가 전용단말기의 비상호출 버튼을 누르면 보호자가 미리 지정한 4명과 동시통화를 할 수 있는 긴급동시통화 기능, 자녀가 전화를 걸어 온 경우 발신한 지역을 자동으로 표시해주는 자동위치 표시 서비스 등도 제공한다.

아이키즈 서비스는 어린이 전용폰(BCL-862S, 벨웨이브)을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이 전용폰은 단말기의 전원을 꺼도 위치추적이 가능한 ’블라인드파워오프(Blind Power-off) 기능, 비상시 보호자로부터 걸려온 전화를 받지 않을 경우 자동으로 통화가 연결되는 자동 착신 기능 등을 갖추고 있다.

아이키즈 전용폰은 4개의 단축키로 꼭 필요한 사람에게만 전화를 걸 수 있고, 무선인터넷, 문자메세지 송신 등의 부가 기능이 없다.

고객은 자녀의 위치관련 정보를 NATE 가능한 이동전화, www.NATE.com, ARS(1598-7942), 문자메세지을 이용한 NATE 접속(**07942+통화) 등을 통해 이용 할 수 있으며, 이용요금은 9월부터 3,000원의 월정액이 부과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