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그룹서비스 출시

– 메시지콜 최대 20명, 문자메세지 200명까지 동시 전송
– 1회 발신으로 그룹 통화 연결해 주는 그룹톡 기능

수신자의 이동전화번호를 일일이 입력하지 않고도 다수의 상대방에게 메시지를 전달하거나 그룹 통화를 할 수 있게 됐다.

SK텔레콤은 이동전화에 저장된 주소록의 그룹 멤버들에게 메시지콜과 문자메시지를 동시에 전송할 수 있고, 다자간 통화도 한 번에 연결할 수 있는 그룹서비스를 출시했다.

그룹서비스는 기존의 메시지 전송 수단인 메시지콜, 문자메시지, 다자간 통화 등에 동보 전송 기능과 수신인 지정의 편리성이 가미된 것으로, 다수의 수신인에게 동일한 내용을 전송할 필요가 있을 경우 매우 편리하게 사용될 수 있는 서비스이다. 고객은 그룹서비스를 통해 기존에 한명에게만 전송할 수 있었던 메시지콜을 최대 20명에게까지 동시에 전송할 수 있으며, 문자메시지는 최대 200명에게 동보 송신할 수 있다.

또한, 그룹서비스의 『그룹톡』은 다자간(多者間) 통화를 위해 Host가 상대방에게 일일이 전화를 걸 필요없이 미리 수신인을 지정하여 한꺼번에 그룹 통화에 초청할 수 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무선 인터넷 NATE에 접속 -> ⓜPlayon -> 메일/채팅/메시징 -> 영상메일/M카드 -> 그룹서비스로 들어가거나, e-Station (www.e-station.com)의 VM다운로드 페이지를 통해 프로그램(VM)을 다운로드 받으면 된다. 다운로드 받은 프로그램을 실행하면 이동전화 주소록이 그룹서비스의 주소록으로 자동 설정되어 메시지콜, 그룹 SMS, 그룹톡을 사용할 수 있으며, 요금은 (각 서비스의 기존 요금 X 수신 고객수)로 부과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