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T, 삼성카드에 모네타 IC칩카드 탑재키로

앞으로 모든 삼성카드에는 모네타 IC칩카드가 탑재된다.

SK텔레콤(대표 김신배)은 18일 삼성카드(대표 유석렬)와 모바일 결제에 대한 포괄적 제휴 계약을 체결하고 이같이 합의했다.

삼성카드 회원들은 마그네틱 카드외에도 모네타 IC칩 카드를 발급받고 삼성카드의 신용결제·포인트 서비스와 SK텔레콤의 멤버십·교통서비스를 휴대폰으로 동시에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모네타 카드의 발급 대상은 삼성카드 신규고객 뿐만 아니라 기존의 모든 삼성카드 고객들까지 포함된다.

전략적 제휴내용에는 무선으로 휴대폰내 IC칩에 신용카드 등의 금융서비스를 다운로드 받는 기술(OTA: Over The Air)을 이용한 신용카드 무선 다운로드 발급 추진도 포함됐다.

회사측은 “모바일 결제 컨버전스 시장에서 이동통신사업자와 신용카드사의 역할분담이 명확히 규명된 협력모델”이라고 설명했다.

이방형 SK텔레콤 부사장은 “카드와 이동통신 분야 1위 사업자간 전략적 제휴가 모바일 지불 결제 시장 활성화의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금융, 통신의 컨버전스가 예상하던 것보다 훨씬 앞당겨 완성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카드발급 신청은 2500여 개 SK텔레콤 대리점과 양사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