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인터넷구매 시스템 구축

– 통신업계 최초로 인터넷구매 시스템(e-Procurement) 구축
– 전사 물류업무까지 통합 관리하는 2단계 ERP시스템도 개통

SK텔레콤(사장 表文洙, www.sktelecom.com)은 본사 및 전국 사업장과 인터넷 기반으로 연결돼 구매 요청, 입찰 및 계약에 이르는 일련의 구매 프로세스를 전자적으로 조달하는 인터넷구매(e-Procurement)시스템註) (www.withsk.com) 구축을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시스템을 통해서 SK텔레콤은 외부 협력 업체들과 유기적으로 연계하고 최적화된 협조 체제를 구축함으로써 구매 효율성 및 효과성을 극대화 할 수 있게 되었다.

SK텔레콤은 이 인터넷구매(e-Procurement)시스템 구축과 전사적 자원관리(ERP)시스템 구축을 위해 지난 98년부터 연인원 2000여명에 달하는 각 분야별 전문가를 투입하고 세계적인 ERP 솔루션 업체인 SAP사 및 컨설팅 전문회사인 딜로이트 컨설팅과 협력하여 왔다.

국내 통신업계 최초로 도입된 이 시스템을 통해 SK텔레콤은 전국 사업장에 걸쳐 연간 약 1000억원에 이르는 기업 소모성 자재(MRO자재)를 조달할 수 있게 된다.

또한 SAP사의 e-Procurement모듈을 기반으로 구매 창구를 외부 e마켓플레이스와 연동시켜 사무용품을 조달토록 하였으며, 향후 기지국/통신장비까지 조달할 수 있는 체계로 발전시켜 나갈 방침이다.

SK텔레콤은 이 시스템의 적용으로 물품발주부터 구매까지 걸리는 시간이 기존에 4주에서 1주이내로 단축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인터넷구매 시스템 구축과 더불어 지난 2000년 5월 회계,자금/예산,구매관리 업무를 통합 관리하는 1단계 전사적 자원관리(ERP)시스템 구축에 이어 시설투자,시설관리 등의 물류업무까지 통합된 시스템으로 묶는 「2단계 ERP시스템」도 개통했다고 밝혔다.

이번 2단계 ERP 시스템을 통해 사업승인-예산-구매-시설투자-자산취득-시설관리 등 일련의 업무과정이 실시간으로 정확하게 파악되어 신속히 의사결정을 할 수 있다.

특히, 시설관리의 경우 세계에서 NTT에 이어 두번째로 Bar-Code 시스템과 ERP 시스템을 연동하였으며 2조원대에 이르는 약 100만개의 네트웍자산에 대해 구매-활용-이동-폐기에 이르는 전 과정을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은 1~2단계에 구현된 경영 인프라를 바탕으로 향후 인력관리 및 전략적 기업경영관리 분야로 확대하여 회사의 재무/물류/인사 등 3대 경영축을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2002년까지 최종 완성할 계획이다.

SK텔레콤 표문수(表文洙)사장은 “SK텔레콤은 이번에 구축된 경영 인프라를 통해 한단계 더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고 말하고, “이를 바탕으로 글로벌 기업에 걸맞은 보다 유연하고 창의적인 조직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註) e-Procurement는 구매 요청, 승인, 입찰, 계약에 이르는 일련의 프로세스를 인터넷을 기반으로 전자적으로 수행하는 시스템.
구매 프로세스를 기업간 유기적으로 연계하고, 공급업체와 최적화된 협력 체제를 구축함으로써 구매 효율성 및 효과성을 제고하는 것을 목적으로 함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