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위치확인 서비스 보안 강화

– 11월부터 친구찾기 신규 가입시 요금고지서 통해 가입사실 통보
– 타인에 의해 본인 위치 조회하는 경우도 매월 요금고지서에 고지

SK텔레콤은 휴대폰 무선인터넷을 통해 제공되고 있는 ’친구찾기 서비스’가 가입자 본인의 동의나 인지 없이 불법으로 악용되는 사례를 막기 위해 11월부터 요금고지서를 활용한 보안성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 방안은 이동전화 가입자가 친구찾기 서비스에 신규 가입하는 경우 가입사실을 요금고지서에 반영하고, 타인이 본인의 위치를 일정 횟수 이상 확인하는 경우도 “고객님은 친구찾기 서비스에 가입되어 있는 상태입니다”라는 문구를 요금고지서에 삽입함으로써 본인 모르게 위치서비스에 가입되거나 원하지 않는 본인 위치 노출을 줄일 수 있게 된다.

이미 SK텔레콤은 친구찾기 서비스에 신규 가입하는 경우 가입 후 2시간 내/24시간 이후 2회에 걸쳐 가입사실을 휴대전화 문자메시지(SMS)로 통보하고 있으며, 복제폰을 통한 친구찾기 서비스 가입을 차단하는 시스템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