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美 Magnolia社와 사업 협력 계약 체결

– 송신 데이터 용량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Diversity 기술` 보유
– 해당 칩셋의 아시아 지역 독점 사업권 확보로 새로운 수익원 창출

SK텔레콤은 세계 최고 수준의 무선 송수신 기술을 보유한 美 매그놀리아(Magnolia)社와 19일 전략적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美 매그놀리아社는 휴대폰에서 기지국으로 무선데이터를 송신할 때 송신 데이터 용량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Mobile Diversity 특허기술(DiversityPlus™)을 보유한 회사로서, 작년 10월 SK텔레콤과 관련기술 공동개발 및 공동마케팅을 위한 MOU를 체결한 데 이어 이번에 본 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

’Diversity기술’은 화상전화, MMS와 같은 대용량 데이터 송신 시 송신 데이터의 용량을 최대 2배 이상 높일 수 있는 기술로, 휴대폰에 칩(Chip) 형태로 탑재됨으로써 기존 네트웍의 변경이나 용량 증설 없이 데이터 송신 효율을 높일 수 있게 된다.

또한 Diversity 기술을 적용하게 되면 엘리베이터나 건물 내부와 같이 전파수신이 약한 지역에서의 이동전화 통화품질이 높아지고, 더 빠르고 끊김 없는 데이터 서비스를 즐길 수 있게 됨은 물론 휴대폰 송신 전력의 감소로 배터리 사용기간도 길어지게 된다.

이번 계약을 통해 SK텔레콤은 Diversity 칩셋 구매시 최혜국 권리를 확보함으로써, 향후 상용화에 필수적인 원가경쟁력을 갖게 됨은 물론 매그놀리아社와의 공동마케팅 차원에서 아시아 지역의 칩셋 독점 사업권도 확보하게 되었다.

한편 Diversity기술이 적용된 휴대폰은 2005년 하반기부터 상용화 될 전망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