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차세대 윈도우형 브라우저 선보여

– 국내 최초로 무선인터넷 표준협의체인 OMA 규격 지원
– 편리한 네비게이션, 화려한 그래픽화면 제공 가능

 

SK텔레콤, 차세대 윈도우형 브라우저, NATE ⓜBrowser, 국내 무선인터넷 서비스 활성화

SK텔레콤은 20일 무선 멀티미디어 솔루션 전문업체인 인프라웨어와 함께 차세대 윈도우형 브라우저인 ‘NATE ⓜBrowser’ 개발을 완료하고 SK텔레텍의 스카이 IM-5000 모델에 첫 적용해 출시했다. 이동전화로 새로운 브라우져를 통해 무선인터넷 컨텐츠를 보고 있는 장면

 

SK텔레콤이 국내 벤처기업과 함께 차세대 윈도우형 무선인터넷 브라우저를 개발했다고 20일 밝혔다.

SK텔레콤은 무선 멀티미디어 솔루션 전문업체인 인프라웨어(대표 柳秉勳 www.infraware.co.kr)와 함께 차세대 윈도우형 브라우저인 ‘NATE ⓜBrowser’ 개발을 완료하고 SK텔레텍의 스카이 IM-5000 모델에 첫 적용해 출시했다.

이 기술은 국제적인 무선인터넷 표준 협의체인 OMA(Open Mobile Alliance, 舊 WAP포럼) 포럼에서 정의한 차세대 무선인터넷 규격을 지원하는 브라우저로 국내 최초로 SK텔레콤이 적용했다.

기존의 브라우저 방식인 WAP 1.2 방식보다 3배 이상 데이터 처리 용량이 향상된 기술로 유선 인터넷과 유사한 각종 윈도우형 기능으로 사용자의 사용도를 대폭 높인 차세대 브라우저이다.

또한 사용자가 이전에 선택한 사이트들을 볼 수 있는 히스토리 기능과 다양한 아이콘과 이미지 표현이 가능하며, 배경화면, 배경색깔 및 글자색깔을 CP가 직접 지정이 가능해 다양한 화면을 보여줄 수 있게 되었다.

SK텔레콤은 이 브라우저를 채용한 단말기를 올해까지 4개 모델로 확대하고, 내년에 출시하는 전기종에 탑재를 의무화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이번 ‘NATE ⓜBrowser’ 출시로 차세대 무선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국내 무선인터넷 서비스 활성화를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