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美퀄컴과 1천만불 Joint Venture Fund 설립

– CDMA 기반 핵심기술 보유한 벤처기업에 투자
– HP에 이어 두번째 Global Player 제휴 확대의 일환

SK텔레콤(대표 表文洙, www.sktelecom.com) 표문수 사장과 美 퀄컴 (대표 제프 제이콥스, www.qualcomm.com) 어윈 제이콥스 회장은 현지시각으로 지난 6일 오후 미국 샌디에고에서 1,000만 달러 Joint Venture Fund 설립 조인식을 갖고 계약서를 교환했다.

이 Joint Venture Fund는 SK텔레콤과 미국 퀄컴 양 사가 각각 500만 달러씩 출자했으며, cdma2000 1x EV-DO(HDR)를 포함한 CDMA 관련 국내외 벤처기업을 대상으로 투자된다.

양 사는 이 Joint Venture Fund를 통해 향후 글로벌 스탠더드 기술로 채택될 가능성이 높고 양사가 전략적으로 확보해야 할 핵심분야를 중심으로 투자할 계획이다. 또한 이 펀드는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벤처에도 적극 투자함으로써 해외시장 공동 진출에도 활용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이번 Joint Venture Fund 설립 조인식에 앞서 지난 6월18일 서울에서 cdma2000 1x EV-DO와 관련한 기술협력 및 인력교류 등에 대한 협력 MOU를 체결하고 월드컵이 열리는 내년 5월 이전에 현재의 cdma2000 1x서비스보다 최고 10배 이상 속도가 빠른 서비스를 상용화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한편 SK텔레콤의 Joint Venture Fund 설립은 지난 6월11일 Hewlett Packard에 이어 두번째이며, Global Player와의 제휴를 통해 세계화를 앞당기려는 SK텔레콤의 글로벌라이제이션 전략에 따른 것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