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이 이끈 이동통신 대한민국 휴대전화 서비스 ‘30돌’ 맞았다

– 1988년 7월 1일 휴대전화 서비스 첫 선, 당해 휴대전화 가입자 수 784명
– ‘벽돌폰’ 에서 스마트 워치, 인공지능 비서, 스마트홈 등 ‘만물’로 무한 확대
– 세계 최초 CDMA 상용화부터 5G 자율주행차 운행까지 ICT 강국 위상 제고
– 他산업간 융합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New Era’ 도래… 새로운 가치 창출 기대
– SK텔레콤, ‘가장 앞선 5G 상용화 통해 대한민국 ‘제2성장판’ 연다’
– 우리나라에 휴대전화 서비스가 시작된 지 7월 1일로 30주년을 맞았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의 전신인 한국이동통신이1988년 7월 1일 아날로그(AMPS: Advanced Mobile Phone Service) 방식 기술을 이용해 휴대전화 서비스를 국내에 처음 선보인지 서른해째다.

※아날로그 방식(AMPS)은 1세대 이동통신 기술로, 1984년 ‘카폰(차량전화 서비스)’에 첫 적용됨

이 날은 SK텔레콤이 지난 30년 동안 휴대전화의 대중화를 앞당기고 우리나라의 경제/산업 발전에 첨병(尖兵) 역할을 해왔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SK텔레콤 발자취는 곧 한국통신史… ICT 강국 도약 위해 함께 한 30년

휴대전화 서비스 첫 해에 784명에 불과했던 휴대전화 가입자 수는 ‘91년 10만 명, ‘99년 2,000만 명을 돌파, ‘18년 4월 기준으로는 6,460만627명에 달한다. 전체 인구수를 넘어선지는 8년이 넘었다.

무게가 771g인 국내 첫 휴대전화 ‘벽돌폰’은 30년 후 스마트워치, 자율주행차, 인공지능 스피커 등 ‘만물’로 무한 확대 중이다. 일례로 2016년 1월에는 IoT 신규 가입자 수가 처음으로 휴대전화 신규 가입자 수를 앞지르기도 했다.
※1월 IoT 가입자 증가폭은 전월 대비 8만3,577명, 휴대전화 가입자 증가폭 7만97명
※IoT 가입자 통계에는 스마트워치, 키즈폰과 같은 웨어러블 디바이스, 차량관제 기기 등 포함

휴대폰이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과정에서SK텔레콤은 ‘96년 세계 최초 CDMA 상용화, 2002년 세계 최초 CDMA 2000서비스 상용화, 2013년 세계 최초LTE-A 상용화 등 세계 최초 신화를 쏟아내며 이동통신 산업이 폭발적으로 성장하는데 기폭제 역할을 해냈다.

특히, 2003년 등장한 WCDMA(3세대 이동통신) 서비스를 통해 국제로밍 확대, 화상전화, 멀티미디어 등의 서비스가 가능해졌다. 2011년 LTE(4세대)로 넘어오면서 끊김없이 동영상을 즐기고 원격으로 TV나 조명 등을 제어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장을 거듭했다.

휴대전화를 통한 뱅킹, 쇼핑, 사회적 소통 등은 일상화됐다. 이는 세계 최고 수준의 이동통신 환경이 갖춰진 덕분이다.

5G 시대 코 앞… 他산업간 융합 통해 차원이 다른 가치 창출

5G 시대에는 他산업간 융합을 넘어, 기술과 사물, 사람, 환경 등이 모두 어우러져 그간 ‘속도’ 혹은 ‘기술’ 경쟁에서 벗어나, ‘가치’ 경쟁으로 서비스나 상품의 유형이나 제공방식 등에 큰 변화가 예상된다.

소비자들에게 돌아가는 가치는 무궁무진하다. 일례로 여러 친구들과 함께 VR을 통해 가상의 영화관에서 함께 영화를 즐길 수 있게 된다. 아바타를 통해 팝콘을 던지는 등의 움직임으로 감정표현도 가능하다.

또는 인공지능 비서가 나만의 유전자정보와 바이오 리듬 등을 분석해 치료법을 미리 제안해주는 ‘인공지능+BIO’ 서비스도 상상해 볼 수 있다.

SK텔레콤은 5G 네트워크 준비와 함께 서비스 및 생태계 확장에 주력할 계획이다. 산업 경계 없이 전방위 협력을 추진하고, 5G 생태계를 확대 할 파트너과 함께 실질적인 사업 모델을 제시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2014년 처음으로 기가급 5G 통신을 국내 IT 전시회에서 시연한데 이어, 2017년 세계 최초로 ‘5G 글로벌 표준 기반 데이터 전송’ 성공, 올해 2월에는 두 대의 자율주행차가 통신하며 운행하는데까지 완벽하게 시연 한 바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IHS마킷에 따르면 5G는 2035년까지 12조3000억 달러의 경제효과를 창출하고, 콘텐츠 및 앱 개발 등 5G 연계된 시장에서도 3조5000억 달러의 생산 유발효과를 생성할 전망이다. 2200만개의 일자리 창출도 기대된다.

SK텔레콤은 5G 시대에 新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종합ICT기업으로 변화해 나가고있다. 유통, 보안, 자동차, 엔터테인먼트 등 이종산업 대표 기업들과 잇달아 손을 잡는 등 변화의 속도를 올리고 있다.

SK텔레콤 윤용철 Comm.센터장은 “대한민국 이동통신 산업 발전과 궤를 같이 해온 지난 30년은 우리에게 큰 의미가 있다”며 “미래 이동통신은 5G를 통해 지금과는 전혀 다른 상상할 수 없는 가치를 창출하고 이를 소비자들이 곧 체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K텔레콤은 휴대전화 서비스 30주년을 맞이하여 오는 9일부터 31일까지 대한민국 역사박물관에서 휴대전화3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를 마련한다.

※ 참고 1. 휴대전화서비스30주년 관련 인포그래픽

1. 숫자로 보는 이동통신

2. 이동통신 세대별 특징

3. 이동통신 시장 변화

4. 휴대전화서비스 30년 역사

※ 참고 2. 휴대전화 서비스 30년 역사 사진 자료

1. 휴대용 이동전화서비스 개시 당시 단말기 / 1988.7.1

– 88 서울올림픽을 앞두고, 1988년 7월 1일 국내 첫 휴대전화 서비스가 개시되었다. 당시 사용된 휴대용 이동전화 단말기

2. 이동통신 가입자 100만 돌파 / 1991.12.14

– 이동통신 가입자(무선호출+이동전화)수가 100만 명을 돌파하며 본격적인 이동통신 대중화 시대가 열렸다.

3. 세계 최초 CDMA 상용화 (2세대) / 1996.1.1

– 대전 대덕연구단지 ETRI에서 열린‘세계 최초 CDMA 서비스 개시식’ 기념행사(1996년 4월)에서, 이수성 국무총리가 CDMA 통화를 하는 모습

4. 세계 최초 EVRC 상용화 / 1998.11.16

– EVRC(Enhanced Variable Rate Coder)는 음성을 부호화할 때 고난이도의 소프트웨어 가공과정을 통해 전송하는 기술로 자연음에 가까운 최적의 음질을 구현했다.

5. 세계 최초 CDMA 2000 1X 상용화 / 2000.10.1

– 안병엽 당시 정보통신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관악구 SK텔레콤 보라매 사옥에서 세계 최초 CDMA 2000 1X 상용화 기념행사가 개최되었다. 세계 최초 CDMA 2000 1X 상용화를 계기로, 데이터 서비스 및 멀티미디어 콘텐츠 서비스가 가능해졌다.

6. 세계 최초 CDMA 2000 1x EV-DO 상용화 (3세대) / 2002.1.28

– 2002년 한/일 월드컵을 4개월 앞두고, 세계 최초로 CDMA 2000 1x EV-DO(동기식 IMT-2000) 상용화에 성공했다.

– 2.4Mbps 데이터 전송속도를 통해, 이동중에도 자연스러운 동영상, 고해상도 화상전화, 포토메일 등을 이용할 수 있었다.

7. WCDMA 상용화 / 2003.12.29

– TDMA(GSM) 방식에서 진화된 WCDMA가 상용화 되었다. WCDMA는 기지국 간에 시간을 동기화하지 않는 비동기식 방식이다.

8. 세계 최초 휴대폰 기반 HSDPA 상용화 (3.5세대) / 2006.5.16

– 세계 최초로 휴대전화 기반 HSDPA 상용화 성공했다. HSDPA(고속하향패킷접속)는 다운로드 속도가 14.4Mbps(업로드 2.4Mbps)에 달해, 3세대보다 진일보한 3.5세대로 평가받았다.

9.LTE 상용화 (4세대) / 2011.7.1

– 2011년 7월, SK텔레콤은 국내 최초로 4G LTE 상용화에 성공했다. 기존 3.5세대 서비스인 HSDPA보다 5배에서 7배까지 빠른 속도를 기반으로 라이프 스타일 전반의 변화를 불러 일으켰다. 대용량 네트워크 게임, 고화질 동영상 스트리밍 등의 서비스 외에 다자간 영상전화, 원격 학습 등의 새로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졌기 때문이다.

10. 세계 최초 국제 표준 기반 5G 시연 / 2017.12.21

– SK텔레콤이 에릭슨, 퀄컴과 함께 5G 국제 표준 기반 데이터 통신 시연을 세계 최초로 성공했다.

– SK텔레콤과 에릭슨 연구원들이 5G 표준 규격 기반 기지국, 단말 등을 활용해 ▲5G 초고속 데이터 통신 ▲반응속도 0.001초 이내 초저지연 데이터 전송 등 핵심 기술을 시연하고 있다.

11. 5G 서비스 시연 / 2018

1) 2018년 1월 서울시청 광장에 설치된 초대형 돔 ‘ICT이글루’ 안에서 5G 서비스가 시연되었다. 방문객들이 북극 오로라와 눈꽃 등 영상을 360도 가상현실 기술로 감상하고, VR 기술 기반으로 눈싸움, 눈썰매 경주 등 다양한 체험하였다.

2) SK텔레콤은 을지로 본사에 ‘T.um’을 개관하였다. 총 514평 규모의 전시관에서 5G로 이루어진 현재와 미래를 체험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