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T-LGT, 휴대폰 지불/결제 사업 전략적 제휴

 

SK텔레콤, LG텔레콤, 휴대폰 지불/결제 사업 공동추진, m-Commerce

SK텔레콤 m-Finance본부장 車辰錫상무(左)와 LG텔레콤 서비스개발실장 노세용상무(右)가 역삼동 LG강남타워에서 휴대폰 지불/결제사업 공동추진에 관한 협정서에 서명 및 악수하는 모습

 

SK텔레콤과 LG텔레콤은 11일 전략적 제휴를 맺고, 휴대폰 지불/결제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는데 합의했다.

SK텔레콤 m-Finance본부장 車辰錫상무와 LG텔레콤 서비스개발실장 魯世龍상무는 11일 역삼동 LG강남타워에서 휴대폰 지불/결제사업의 공동추진에 관한 협정서에 조인했다.

이번 제휴로 양사는 m-Commerce 분야의 기본적인 인프라라고 할 수 있는 이동전화 단말기의 지불/결제 방식을 SK텔레콤이 개발한 적외선 지불결제(IrFM) 규격으로 적용하고, 양사가 구축하는 가맹점을 공동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합의하였으며, 공동마케팅을 통해 휴대폰 지불결제 서비스가 가능한 가맹점을 빠른 시간 내에 확대하기로 했다.

이로서 양사는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표준화 시책에 부응할 수 있게 됐으며 ▲결제인프라의 공동보급으로 인한 투자효율성 제고 및 ▲휴대폰 제조업체의 개발부담 감소의 효과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특히 휴대폰 신용카드 결제 등의 사업에 있어서 국내 기술규격의 표준화를 앞당길 뿐 아니라 m-Commerce 분야를 세계에서 가장 먼저 활성화시킬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한편 이번 양사는 이번 전략적 제휴를 계기로 그 동안의 휴대폰 지불결제 방식을 둘러싼 경쟁 구도에서 벗어나 상호 협조체제를 구축함과 동시에 그 동안 정부에서 추진해 오던 표준화 정책에 적극 부응함으로써 지금까지 지적되어 온 문제점을 해결 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고 밝혔다.

양사가 추진하는 휴대폰 지불/결제 사업이란 휴대폰에 소형의 IC카드 칩을 장착하여 신용카드, 전자화폐, 교통카드 기능, 개인 ID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일련의 사업으로 모바일 상거래(m-Commerce) 분야에 있어서 가장 기초적인 사업이라고 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