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이소텔레콤과 전략적 제휴

SK텔레콤 (사장 趙政男)은 28일 무선 인터넷 모뎀을 개발한 이소텔레콤(사장 劉京旻)과 독점 판매권 및 SK이동통신망을 이용한 제품개발과 기술교류를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다.

이번 이소텔레콤이 개발한 무선 인터넷 모뎀 『프리윙』은 세계최초의 초소형 (107×54×5mm) CDMA전용 모뎀으로, 노트북 사용자들이 휴대폰 없이도 언제 어디서나 인터넷과 연결할 수 있다

무선 인터넷 모뎀『프리윙』은 SK텔레콤의 초고속 무선 인터넷 프로토콜인 IS-95B 규격에 맞춰 최고속도 64kbps 속도로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며, 요금도 일반 휴대전화 음성통화보다 저렴한 무선 데이터 요금이 적용되어 경제적 인터넷 이용이 가능하다.

노트북 랜카드용 슬롯에 착탈식으로 간단히 설치할 수 있는 무선 인터넷 모뎀은 기존의 휴대폰에 케이블을 연결하는 방식 보다 휴대하기가 간편하며 케이블을 사용치 않아 접속이 더욱 안정적이라는 장점이 있다.

또한 노트북 이외에도 팜PC, PDA, 데스크톱 PC, 신용카드 조회기 등 랜카드 슬롯이 장착된 모든 장비에 적용할 수 있으며, 향후 IMT-2000 서비스 제공시에는 2Mbps의 초고속 데이터 통신이 가능하다.

한편 SK텔레콤은 무선 인터넷 모뎀 『프리윙』을3월 말부터 본격적으로 출시 할 예정이며, 최근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무선 인터넷 사용자들에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전망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