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n.TOP, 정보제공사업자(CP) 육성책 발표

– 정보제공사업자의 정보 이용료 책정 자율성 보장
– 정보이용료 전액 정보제공사업자에게 이전

SK텔레콤 (사장 趙政男) n.TOP은 27일 정보제공사업자에게 실질적 혜택을 줄 수 있는 n.TOP 정보제공사업자(CP)육성정책을 업계 최초로 발표하여 시행할 예정이다.

금번 육성정책은 컨텐츠에 따른 정보이용료의 자율적 책정과 통화료 이외의 정보이용료 전액을 정보제공사업자에게 이전하는 등 현재 이동전화 데이터 통화료 정산 방식과는 달리, 정보제공 사업자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지금까지 무선인터넷 n.TOP서비스는 초기 무선인터넷 시장의 확산을 위해 대부분의 컨텐츠가 고객에게 정보이용료 없이 무료로 제공되고 있으나, 정보제공사업자의 수익보전이라는 측면을 고려해 SK텔레콤이 정보제공사업자에게 정보이용료를 대신 지불하는 체계를 유지해 왔다.

그러나 정보제공사업자의 원가수준을 보상하는 수준에서 결정되는 현재의 정보이용료 제공으로는 대부분의 정보제공사업자들의 건전한 수익구조를 기대하기 어려우며, 장기적으로는 무선인터넷 컨텐츠의 질적 저하가 예상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SK텔레콤은 8월1일부터 정보사업자가 제공하는 컨텐츠 수준에 따른 자유롭게 정보이용료를 책정하도록 하고, 현재 이동전화 사업자가 정보제공사업자 대신 청구하여 수납함으로써 발생하는 회수대행 수수료 10%도 2001년 1월까지 전격적으로 면제하기로 하는 등 강력한 정보제공사업자 육성정책을 시행한다.

위와 같은 SK텔레콤의 육성책은 정보제공사업자의 가치있는 유료컨텐츠 개발을 촉진 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며, 정보이용료의 전액 정보제공사업자 이전정책으로 주로 벤쳐 기업 형태인 정보제공사업자에 실질적 수익 보장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SK텔레콤은 n.TOP 서비스 향상에 대한 정보제공사업자의 기여도를 고려, 우수한 정보제공사업자 인센티브 제도를 실시할 예정이며, 아이디어만을 가지고 있는 벤처기업 등에도 다양한 교육/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정보제공사업자의 정보가공체계 효율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SK텔레콤 홍성철(洪性澈) 무선데이터 사업본부장은 “이번 정책으로 무선인터넷 사업이 본격적인 수익모델로 전환 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하고, “향후 우수 정보제공사업자의 발굴/양성은 물론, n.TOP 이용 고객에게 더욱 질높은 컨텐츠를 제공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