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이리듐, 글로벌 로밍전용서비스 「메트로」출시

– 휴대폰 크기의 작고 저렴한 단말기 하나로 전세계 100여개 도시에서 로밍서비스를 이용
– 기본료, 가입비도 2만5천원, 8만원으로 각각 인하

세계 최초의 휴대용 글로벌 위성통신서비스를 실현한 이리듐(Iridium)서비스의 국내사업자인 SK텔레콤(사장 趙政男)이 자신의 이동전화 단말기와 하나의 이리듐 번호로 전세계 100여개 도시에서 로밍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로밍전용 「메트로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SK텔레콤은 「메트로 서비스」의 출시와 동시에 이리듐 사용 기본료를 월 7만 5천원에서 2만 5천원으로, 가입비는 15만원에서 8만원으로 인하(메트로 서비스의 가입비와 기본료도 동일)했다.

「메트로 서비스」에 가입하면 고객 자신의 단말기와 하나의 번호로 전세계 100여개 주요 도시의 이동전화 망과 이리듐 망을 연결한 로밍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어 해외출국시 매번 로밍신청을 하고 새로운 단말기와 번호를 부여받는 불편함이 없어지게 됐다.

이 서비스는 이리듐의 인증을 거친 단말기만이 사용이 가능하며 현재 모토로라 CDMA/AMPS 7760 및 GSM 130, 삼성 GSM SCH 600, 노키아 TDMA/AMPS 6161 모델이 이에 해당한다.

SK텔레콤은 “이리듐의 핵심고객층인 글로벌 비즈니스 맨들이 주로 이동전화망이 발달되어 있는 대도시를 중심으로 통신을 하기 때문에 기존의 위성전화보다 저렴하고 휴대가 편리한 단말기를 원하고 있다는 점에 착안하여 「메트로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말하고 “이에 따라 기존의 이리듐 위성전화, 위성페이저와 더불어 고객의 주요 통신 사용 상황에 따라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이리듐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메트로 서비스」에 가입한 고객의 경우 이동전화망이 없는 사막이나 극지와 같은 지역을 여행할 때 위성전화를 일반 렌탈보다 저렴한 가격(일 1만원)으로 사용할 수 있으므로 평상시 주요 대도시에서는 주로 「메트로 서비스」를 이용한 국제로밍을, 오지여행시에는 위성전화렌탈을 이용하면 효과적으로 이리듐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리듐 서비스의 글로벌 콘소시엄인 이리듐 LLC는 지난 4월 2일, 미 국방성에 US$ 219Million(약 2천 6백억원)에 달하는 이리듐 제품을 3년간 공급키로 하는 계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코소보 분쟁지역에 파견되어 있는 세계 언론과 의료봉사단체에 이리듐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위성전화와 페이저를 공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