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신세기 통신, 차이나유니콤 임대로밍 서비스 계약체결

SK텔레콤(사장 趙政男),신세기통신(사장 金大起)이 중국의 제2종합정보통신 사업자인 차이나유니콤(中國聯合通信有限公社China Unicom)과 18일 SK텔레콤 본사 35층에서 3사 대표가 배석한 가운데 임대로밍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양사는 빠른 기간내에 실무접촉을 갖기로 갖고 구체적인 서비스 일정에 관해 논의키로 했다.

SK텔레콤은 “이번 임대로밍 서비스 계약은 올 연말로 예정된 자동로밍 서비스에 앞서 양사간의 업무공조 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조치”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