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장애청소년 인터넷 서바이벌 대회 개최

– 총 72시간 동안 인터넷 이외의 세상과 격리
– 남희석, 이휘재, 유재석 등 연예인도 참가

“정보의 바다에는 장애가 없습니다.”

SK텔레콤(사장 趙政男)은 장애 청소년들의 인터넷 활용을 통한 장애극복에 대한 도전정신과 패기함양을 위해 10월30일(월) 부터 11월2일(목) 까지 서울대학교에서 『2000 SK텔레콤 장애청소년 인터넷 서바이벌 대회』를 개최한다.

장애청소년에게 필요한 정보화 능력 함양 및 활용의 장을 마련하고 인터넷 사용에 대한 동기부여를 위해 마련 되는 이번행사에선 1,2차 예선을 거친 5개팀 10명이 참가, 총 72시간 동안 외부 접촉 없이 인터넷만을 이용하여 생활하게 된다.

참가팀은 배정된 방에 입소하여 100만원 한도의 신용카드와 인터넷 만으로 72시간동안 의,식,주 문제 및 인터넷 활용관련 과제해결을 해야하며, 다양한 음식 메뉴, 문화생활 향유정도, 네티즌과의 교류 등의 기준으로 생활을 평가 받게 된다.

3일간의 서바이벌 대회 결과에 따라 참가자에겐 총 780만원의 장학금과 최신기종의 노트북 4대가 상품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행사에는 참가 장애인청소년의 용기를 붇돋우기 위해 남희석, 이휘재, 유재석, 클론 등 인기연예인들도 참여할 예정이며 서바이벌 대회 전 과정이 넷츠고를 통해 인터넷으로 중계될 예정이다.

한편 SK텔레콤의 남명복(南命福) 홍보실장은 “이번행사는 소년소녀가장 PC 지원, 농어촌 초등학교 PC 지원 등과 함께 SK텔레콤이 진행하고 있는 장애청소년에 대한 정보화 사업에 일환으로 기획된 것.”이라고 말하고 “장애청소년 등 소외된 계층의 정보화에 사회가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소감을 피력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