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IMT-2000 핵심기술 공동개발 협약』 체결

– SK텔레콤, 사이버맵월드, 브로드콤 등 10개 중소벤처기업과 IMT-2000 핵심기술 공동개발 협약』 체결
– 네트웍, 부품, 모바일 인터넷 분야에서 상호 협력

SK텔레콤이 IMT-2000 핵심기술의 조기 개발을 위해 중소기업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SK텔레콤(사장 趙政男)은 23일, 사이버맵월드㈜, 브로드콤㈜ 등 10개 중소 정보통신 기업들과 IMT-2000 핵심기술을 공동 개발하기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지난해 말부터 IMT-2000 핵심기술 공동개발을 위하여 관련 기반기술을 보유하고 있거나 향후 기술개발 능력이 있는 중소벤처기업들과의 공동개발 협약을 체결하고 기술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날 협약에서는 모바일 인터넷 분야에서 4건, 네트웍 운용기술 분야에서 2건 그리고 핵심부품 분야에서 4건 등 총 10건의 핵심기술 공동개발 협약이 체결됐다.

모바일 인터넷 분야에서는 사이버맵월드와 ‘무선단말기 모빌 전자지도 서비스’, 브로드콤과 ‘블루투스(BLUETOOTH)를 탑재한 무선 PDA’, 에이블컴과 ‘IMT-2000 관련 멀티미디어 스트림(Multimedia Stream) 처리를 위한 트랜스 코딩(Transcording) 기술’, 그리고 한국텔레시스와는 ‘모바일 인터넷 보안 서비스를 위한 시스템’을 개발하기로 했다.

네트웍 운용기술분야에서는 선텔레콤과 ‘CTI를 활용한 IMT-2000 기지국 망관리 기술’을 그리고 에이치엔케이와는 ‘무선망 운용 및 품질관리를 위한 지능형 S/W’를 개발하기로 했다.

핵심부품 분야에서는 매직아이와 ‘IMT-2000 AV CODEC’, 텔웨이브와 ‘IMT-2000 기지국용 필터’, 스텔시스텔레콤과 ‘CMOS RF 기술을 이용한 단말기 RF 부품’ 그리고 시큐어넷/바슨텍과 ‘IMT-2000 단말기에 탑재할 초소형 지문 인식기’를 개발하기로 했다.

SK텔레콤이 이처럼 중소기업들과의 제휴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은 IMT-2000 서비스 상용화시에 필요한 경쟁력 있는 운용기술을 조기에 확보함으로써 다양하고 급속한 정보통신 기술 발전 환경에 유연하게 대처하기 위함이다.

SK텔레콤은 향후에도 ▶ 모바일 인터넷 프로토콜, 게이트웨이(Gateway) 및 QoS
(Quality of Service)기술 등 모바일 인터넷 분야 ▶ 망관리 기술, 무선망 운용 및 품질관리 기술 등 네트웍 운용기술 분야 ▶ 핵심 소자 제작 기술 등 핵심 부품 분야 등에서 중소기업들과의 공동기술 개발 협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 IMT-2000 핵심기술을 공동 개발하기 위해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 10개 중소기업 정보통신 기업 : 사이버맵월드, 브로드콤, 에이블컴, 한국텔레시스, 선텔레콤, 에이치엔케이, 매직아이, 텔웨이브, 스텔시스텔레콤, 씨규어넷/바슨텍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