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소년소녀가장 ‘1세대1PC’ 지원 완료

– 2000년부터 총 6,040명 지급, 추후 발생 세대 지속 지원
– 소외계층 정보화활동 일환으로 정보화교육 함께 실시

 

기업이익의 사회환원 차원에서 소외계층의 정보화를 지속적으로 지원해온 SK텔레콤(사장 表文洙, www.sktelecom.com)은 4일 전국 소년소녀가장 830세대에 PC보급을 완료함으로써 ‘소년소녀가장 1세대 1 PC 지원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2000년에 보건복지부에 등록(2000.3월 기준)된 전국 소년소녀가장 7천184세대 중 PC보유자를 제외한 5천210세대에 PC를 보급한데 이어, 2001년도 신규 책정된 830세대에 펜티엄IV급 PC를 보급함으로써 총6천40세대에 ‘1세대 1PC 지원사업’을 완료했다.

이번 SK텔레콤의 PC보급은 상대적으로 정보화에 소외되기 쉬운 소년소녀가장에게 고성능PC를 지원함으로써 사회의 정보격차 해소를 통한 사회적응력을 높이기 위해 2000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다.

이번에 SK텔레콤으로부터 PC를 지원받은 소년소녀가장 830세대는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복지재단에서 2001년 신규 책정된 학생으로, SK텔레콤은 이들에게 PC보급과 함께 정보화 교육을 더불어 실시함으로써 실질적인 정보화 능력을 높이도록 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이후에도 한국복지재단과 함께 추후 발생하는 신규 소년소녀가장들에 대한 PC지원과 정보화 교육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이밖에 소년소녀가장 정보화를 위해 98년도부터 ‘사랑 희망 캠프’를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소년소녀가장을 포함한 결식아동을 대상으로 방학중 급식 및 정보화 교육을 제공하는 ‘사랑의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소년소녀가장 정보화 외에도 장애청소년 정보화를 위한 ‘특수학교 정보화기기보급’, ‘특수학교 정보화 순회교육’, ‘장애청소년 정보검색대회’ 및 농어촌 정보화를 위한 ‘농어촌 벽지 580개 학교에 5천대 PC보내기’ 등 소외계층을 위한 정보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