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삼성화재 보험설계 업무에 무선데이터서비스 제공

– 보험설계사 업무처리 효율성 크게 높아져

보험업계에서 무선데이터를 응용한 이동사무실(Mobile Office)이 본격화된다.

SK텔레콤(사장 徐廷旭)은 스피드 011의 안정된 전국망을 기반으로 한 무선데이터 서비스를 삼성화재(대표이사 裵正忠) 보험설계 업무에 제공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3만 4천여 삼성화재 보험설계사들의 고객 및 계약관리 업무업무가 크게 향상될 전망인데, ▷영업현장에서 사내인트라넷에 접속하여 즉시 계약체결이 가능하고 ▷각종 전산 D/B를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다. 또 설계 및 청약 등 통상 3일이 걸리던 업무처리가 상담 후 즉시처리 가능해져 보험고객 편익과 보험설계사의 경쟁력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화재의 보험설계사들은 스피드 011 이동전화에 PDA 또는 노트북을 연결하여 삼성화재의 보험영업 전산 TOOL인 「PLANET System」에 무선으로 접속해 ONE-STOP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이와 관련 삼성화재 보험설계사인 유진실(柳眞實, 38)는 “무선 DATA 통신을 영업활동에 활용하게 되면 고객에게 신뢰감을 줄 수 있고, 영업활동이 크게 효율화돼 고소득을 올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8월 10일부터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유선네트워크의 한계를 극복한 무선데이터 서비스를 개시한 SK텔레콤이 삼성화재에 이동사무실을 구현할 수 있는 무선데이터망을 본격 제공함에 따라 보험업계에서 무선데이터를 이용한 Mobile Office가 보편화 될 전망이다.

한편 삼성화재와 SK텔레콤은 10월 14일부터 부산지역을 시발로 전국 주요 도시에서 보험설계사를 대상으로 무선보험영업망 설명회를 개최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