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요금할인 대신 11번가 포인트로 받으세요

– 요금할인 금액의 130%를 11번가 포인트로 받는 ‘T나는 쇼핑포인트’ 출시
– ‘LTE전국민 69’ 고객이라면 요금할인 1만 7,500원 대신 11번가 2만 2,750포인트 제공받아
– e-커머스 제휴로 소상공인 판매 접점 늘려 고객-제휴사-이통사 상생 모델 기대

 

 

국내 처음으로 스마트폰 사용 고객이 기존의 요금 약정할인 대신 온라인 쇼핑몰 ‘11번가’ 포인트로 돌려받는 ‘e-커머스 제휴할인’ 상품이 출시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요금 할인 금액의 130%를 ‘11번가’ 포인트로 대신 제공받는 ‘T나는 쇼핑포인트’ 서비스를4월 1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예를 들어 LTE 전국민 69 요금제 가입 고객이 ‘T나는 쇼핑 포인트’를 신청하면 월 요금할인 1만 7500원 대신에 할인금액의 130%인 ‘11번가’ 2만 2,750포인트를 제공받는 방식이다.

‘11번가’ 포인트는 온라인 쇼핑몰 11번가 이용시 현금처럼 이용이 가능해 고객들은 편의성을 증대시키는 것은 물론, ‘11번가’에 입점해 있는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를 통해 상생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T 나는 쇼핑포인트’는 요금약정할인(LTE 플러스 약정, 스페셜 약정)에 가입된 고객 누구나 이용 가능하지만, 학교폭력 예방 및 방지를 위해 ‘팅 요금제’ 가입자는 제외된다.

‘11번가’ 포인트 지급은 ‘T나는 쇼핑 포인트’를 월말까지 유지할 때 다음달 7일에 지급되며, 지급받은 포인트는 지급일로부터 90일 동안 유효하다. 또 고객은 약정 기간 중 11번가 포인트와 요금할인 간 한달 단위로 자유롭게 전환이 가능하다.

가입을 원하는 사용자는 T-World, 모바일 T-World, 고객센터 및 지점/대리점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신청시에는 11번가 ID 및 이동전화 번호 인증 후에 상품가입을 완료하게 된다.

한편 11번가는 ‘T나는 쇼핑포인트’ 론칭을 기념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4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달 간 ‘T나는 쇼핑 포인트’ 가입고객 전원에게 1만원 이상 구매 시 최대 1만원을 할인 받는 ‘대단한 50% 넘사벽 쿠폰’과, 블랙박스, 미니벨로 자전거, 골전도 블루투스 헤드셋 등을 반값에 구매할 수 있는 ‘대단한 기프트 쿠폰’을 지급한다.

SK텔레콤 김선중 마케팅전략본부장은 “T끼리 데이터 선물하기와 데이터 리필하기 등 다양한 요금제를 내놓는데 그치지 않고 고객의 모바일 라이프 전반에 걸쳐 실질 혜택을 제공하는 방안을 모색해 왔다”면서 “모바일서비스의 생활필수 영역으로 자리잡은 e-커머스와 제휴 혜택을 마련해 고객과 제휴사-이통사간 상생모델을 만들고자 한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