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엔씨소프트, 모바일 콘텐츠 활성화 위한 제휴 체결

– 19일 모바일 콘텐츠 활성화 및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 첫 제휴 사례로 리니지 모바일 버전인 ‘리니지 모바일 – 헤이스트’ 선정
– SKT, 월 3천원에 데이터 요금 부담 없이 LTE 네트워크 게임 이용 가능한 ‘리니지 모바일’ 정액제 출시 … 가입 고객에게 스페셜 아이템 패키지 제공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엔씨소프트 (대표이사 김택진, www.ncsoft.com)와 모바일 콘텐츠 활성화 및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 협약을 19일 엔씨소프트 판교 본사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첫 제휴 서비스로 엔씨소프트의 대표적인 게임 콘텐츠 리니지의 모바일 버전인 ‘리니지 모바일 – 헤이스트’를 선정했다.

SK텔레콤은 26일로 예정돼있는 ‘리니지 모바일 – 헤이스트’ 출시에 맞춰 LTE 네트워크 게임 전용 ‘리니지 모바일’ 정액제를 출시할 예정이다. SK텔레콤 LTE 고객이라면 월 3천원에 모바일로 리니지를 데이터 요금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아울러 SK텔레콤은 ‘리니지 모바일 요금제’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스페셜 아이템 패키지를 제공할 예정이며, 성공적인 론칭를 위해 종각 ‘T월드 까페’에서 엔씨소프트와 공동 출시 행사도 가질 예정이다.

‘리니지 모바일 – 헤이스트’는 온라인 게임인 리니지의 모바일 버전으로 19일부터 오픈 베타 테스트를 시작한다. 고객들은 온라인 PC 버전과 연동된 리니지 모바일 버전을 통해 스마트폰으로도 편리하게 아이템을 획득하고 캐릭터를 육성할 수 있다.

양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마케팅 노하우 공유와 API 정보 교류 등 차별화된 모바일 게임 콘텐츠 공동 개발 방안도 논의했다. 특히 양사는 SK텔레콤이 보유한 선도적인 이동통신 기술력과 엔씨소프트의 우수한 게임 콘텐츠 개발 역량을 결합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 이용환 제휴마케팅본부장은 “고객들이 SK 텔레콤의 차별화된 이동통신 환경하에서 누릴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지속 제공할 예정”이라며, “엔씨소프트와 다양한 영역에서 폭넓은 협력을 이뤄 나아가 향후 모바일 산업의 선순환적인 생태계 조성에도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엔씨소프트 심승보 글로벌사업그룹장은 “엔씨소프트의 다양한 게임 콘텐츠와 SK텔레콤의 차별화된 마케팅 역량 및 ICT기술이 만나 고객들에게 더욱 가치 있는 모바일 상품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이번 제휴 협약을 시작으로 앞으로 상호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지속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