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반려동물 실종방지 ‘지브로(ZiBro)’ 출시

– 외장 목걸이 부착해 스마트폰 앱으로 반경 20M 위치 추적, 이탈 시 자동알림
– 외장 목걸이, 동물병원•펫숍(Pet Shop) 등 등록업소에서 반려동물 등록도 가능

 

 

만 2살이 된 반려견 ‘다롱이’를 키우는 박지혜씨(가명)는 고민이 많다. 밖에만 나가면 이곳저곳을 누비고 다니는 다롱이의 습성 탓에 다롱이와 함께 산책 나갈 때 신경 쓸 일이 한두가지가 아니기 때문. 하지만 이제 걱정 없다. 다롱이가 지혜씨의 20미터를 벗어나면 자동으로 위치 정보를 알려주는 반려동물 위치추적 솔루션 ‘지브로(ZiBro)’ 애플리케이션이 있기 때문이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주식회사 모드셀과 함께 스마트폰과 연동되는 반려동물 실종 방지 · 위치 추적 솔루션, ‘지브로(ZiBro)’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지브로는 무선주파수 인식시스템(RFID)과 블루투스(Blue tooth) 기능을 내장한 메달 모양의 외장형 목걸이(오백원짜리 동전 크기)와 스마트폰용 ‘지브로 애플리케이션’ 등 두 가지로 구성된다.

특히 지브로 외장형 목걸이는 농림축산식품부 동물등록제 기준 규격 제품으로 동물병원과 펫 숍(Pet Shop) 등의 등록업소에서 반려동물 등록까지 가능하다.

지브로는 거리별 알림 설정을 통해 반려동물이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20미터 이상을 벗어날 시 스마트폰 알람을 자동으로 울려 반려동물의 실종을 사전에 방지한다. 또 앱 상에 표시된 블루투스 신호 세기를 이용해 반려동물의 위치를 확인하고 찾을 수 있다.

특히 지브로는 실종 등록된 반려동물이 다른 지브로 앱 사용자의 범위 안에 포착되면 최초 분실신고자에게 위치 정보를 메시지를 발송해주는 이른바 ‘공유형’ 방식도 제공해 기존 제품보다 더 효과적으로 반려동물을 찾을 수 있다.

지브로는 향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기능을 추가해 지브로 사용자 간의 정보 공유를 활성화하고, 펫숍(Pet shop)들과의 연동을 통해 보다 저렴한 가격에 반려동물 용품을 구매할 수 있게 하는 등 사용자 편의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지브로는 갤럭시3S와 아이폰4 S 등을 포함해 그 이후 출시된 블루투스 4.0을 지원하는 모든 휴대전화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지브로 앱은 구글PLAY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으며 지브로 외장형 목걸이는 기기전국 3300여개 동물 병원과 다양한 온라인 판매처에서 3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