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좋은생각] 너나 잘하세요

어느 아름다운 여배우가
영화 속에서 던진 한마디가
유행입니다. 
“너나 잘하세요.”

그냥 우스갯소리 같지만
뼈가 있는 이야기지요.
‘너 자신을 알라’는 
유명한 철학자의 말이 생각나고
‘숯이 검정 나무란다’는
우리네 속담도 떠오릅니다. 

황당한 일
해괴한 일
귀가 의심스러운 일들이 
하도 많은 요즈음.

흉볼 사람도 많고
손가락질할 사람도 많습니다.
고개숙인 사람도 많고
무릎 꿇은 사람도 많습니다. 

대부분, 자신의 본분을
잊은 사람들입니다. 
스스로가 누구인지를
잊은 사람들입니다.

그래서일까요.
영화 속 그 한마디가
점점 더 크게 들려옵니다. 
“너나 잘하세요.”